마쓰다이라 모치아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마쓰다이라 모치아키

마쓰다이라 모치아키(일본어: 松平茂昭, 1836년 9월 17일 ~ 1890년 7월 25일)는 막말다이묘이자 메이지 시대화족이다. 에치고 이토이가와 번 제7대 번주(후쿠이 마쓰다이라 분가 제9대 당주), 에치젠 후쿠이 번 마지막 번주를 지냈다. 메이지 유신 이후에는 후쿠이 번지사백작이 되었으며 말년에는 후작으로 승작하였다.

모치아키는 이토이가와 번 선대 번주 마쓰다이라 나오하루의 사남으로 태어났으며 원복 직후의 이름은 나오키요(直廉)였다. 부친의 은거로 이토이가와 번주직을 물려받았으며, 이토이가와 번주로 재직 중에는 쇼군 도쿠가와 이에모치의 편휘 모치(茂)를 수여받아 모치아키(茂昭)로 개명, 에치젠 종가 당주 마쓰다이라 요시나가(슌가쿠)가 안세이 대옥으로 인해 은거하여 종가의 가독을 이었다.

제1대 (후쿠이)마쓰다이라 후작가 당주
1888년 ~ 1890년
후임
마쓰다이라 야스타카
(후쿠이)마쓰다이라 백작가 당주
1884년 ~ 1888년
후임
후작으로 승작
전임
마쓰다이라 요시나가
제17대 에치젠 마쓰다이라 종가 당주
1858년 ~ 1890년
후임
마쓰다이라 야스타카
전임
마쓰다이라 나오하루
제7대 이토이가와 번 번주 (후쿠이 마쓰다이라 분가)
1857년 ~ 1858년
후임
마쓰다이라 나오야스
전임
마쓰다이라 요시나가
제17대 후쿠이 번 번주
1858년 ~ 1871년
후임
폐번치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