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오 에찬디 히메네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마리오 에찬디 히메네스
마리오 호세 에찬디 히메네스
Mario José Echandi Jiménez
Mario Echandi Jimenez.jpg
Firma Mario Echandi Jimenez.jpg
코스타리카제33대 대통령
임기 1958년 5월 8일 ~ 1962년 5월 8일
부통령 아벨라르도 보니야 발다레스, 호세 호아킨 페랄타 에스키벨

신상정보
출생일 1915년 6월 17일(1915-06-17)
출생지 코스타리카, 산호세
사망일 2011년 7월 30일 (96세)
사망지 코스타리카, 산호세
정당 민족연합당통일국민당
배우자 올가 데 베네딕티스 안토네이

마리오 에찬디 히메네스(스페인어: Mario Echandi Jiménez)는 코스타리카의 정치인, 외교관이다. 1958년부터 1962년까지 대통령으로 재직했다.

외교관[편집]

에찬디의 원래 직업은 외교관이었다. 대통령이 되기 전, 그는 미국 대사로 일했으며, 호세 마리아 피게레스 페레르의 두 번째 임기(1953-1958)하에서 하원의원을 지냈다.[1]

대통령[편집]

1958년 민족연합당의 일원으로 대선에 출마하였으며, 민족해방당의 프란시스코 오를리치(Francisco Orlich)와 무소속 호르헤 로시(Jorge Rossi)를 물리치고 대통령으로 당선되었다.[1] 재임 중, 그는 레이 데 아기날도(Ley de Aguinaldo)라는 법을 통과시켰다. 이 법은, 노동자들에게 연봉을 주는 것이다. 첫 번째 국가 계획은, 운송시설의 확대와 고속도로 건설이었다.

민족의 화합[편집]

그는 또한 망명자들의 귀국을 허용하였다. 일례로 라파엘 앙헬 칼데론 과르디아가 있다.

퇴임 후[편집]

1970년 대선과 1982년 대선에 다시 도전했으나 각각 호세 마리아 피게레스 페레르, 루이스 알베르토 몽헤에게 패하였다.

죽음[편집]

말년에 그는 심장마비를 앓고 있었고, 그는 이를 극복하였으나, 2011년 진폐증으로 사망하였다.

각주[편집]

  1. Asamblea Legislativa de la República de Costa Rica. “Expresidente de Costa Rica: Mario Echandi Jiménez”. 2011년 8월 1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8월 1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