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원앙 냄비의 마라탕 (시안 시)
베이징 싼리툰의 마라탕

마라탕(중국어 간체자: 麻辣烫, 정체자: 麻辣燙, 병음: málàtàng, 한자음: 마랄탕)은 쓰촨 러산에서 유래한 중국의 음식이다. 특히 베이징에서 유행한다. 훠궈와 비슷한 종류이며, 거리에서 자주 볼 수 있다.[1] 동북지역에서는 마라촨(꼬치)이라고 불리며, "쓰촨 마라탕"이라고 불리는 음식과는 그다지 비슷하지 않다. 꼬치를 육수에 담가 샤브샤브처럼 먹는 마라탕도 있으며, 원하는 재료를 담아 한번에 조리하는 마라탕도 있다.

'마라'라는 얼얼한 맛을 내는 중국 향신료를 이용해 만든다. 마라는 얼얼할 마(麻), 매울 랄(辣) 이라는 뜻으로, 맵고 얼얼한 탕 요리이다. 마라탕의 혀가 얼얼하게 마비되는 듯한 느낌은 화자오가 들어가기 때문이다.

마라탕 위생 문제[편집]

마라탕은 원래 중국에서 국물을 재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그래서 조선족이나 중국인이 운영하는 마라탕에서 국물을 재사용하는 경우가 있어 위생 문제가 문제점으로 떠오르고 있다. 하이디라오 훠궈의 폐유 재사용처럼 마라탕의 위생 불량은 중국에서도 문제가 되고 있다. 또한 마라탕 음식점 절반 이상이 음식 찌꺼기가 있거나 영업장 명칭이 허위였고 제조년월일은 표시조차 하지 않아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적발되었으나 계속 영업을 하고 있어 문제가 되고 있다.[2][3]

자주 사용되는 재료[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