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카르다 후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Ricarda-Huch.jpg

리카르다 후흐(Ricarda Huch, 1864년 7월 18일 ~ 1947년 11월 17일)는 독일의 소설가·문화사가·여류 서정시인이다.

쇼펜하우어, 바그너, 니체, 부르크하르트 등을 애독하고 시에서는 마이어, 소설에서는 켈러, 괴테에게 모범을 구하였다.

시·극·단편소설의 대부분은 30세경에 저술되었고, 중기 이후는 시적 사실주의에 바탕을 둔 장편소설로부터 점차 역사적 저작으로 이행하였다.

거상(巨商) 일가의 몰락사(沒落史)를 묘사한 <동생 루돌프 우르슬로이의 추억>(1893), 이탈리아 빈민가에서 취재한 <개선의 거리>(1903)는 장편 걸작이다. <연애시집>(1922)은 사촌오빠와의 비련을 노래한 것이다. <낭만주의의 개화기>(1899), <낭만주의의 보급과 쇠퇴>(1902)는 독일 낭만파 연구에 관한 명저이다. 그 밖에 <독일대전> 3권(1912-14), <루터의 신앙>(1916) 등이 있다.

외부 링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후흐"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