룩셈부르크의 대공위 계승 순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룩셈부르크의 현재 대공은 나사우바일부르크 대공가앙리 대공이며, 대공위 계승 순위 1위는 기욤 대공세자이다. 중세 시대에는 한 가문에 정착되지않고 떠돌아다니는 작위였지만, 빈 회의 이후 오라녜나사우 왕가수장이 룩셈부르크의 대공위를 얻게 되었다. 그러나 빌럼 3세가 아들을 낳지 못하고, 빌헬미나가 군주가 되자, 살리카 법에 의해서 나사우바일부르크 대공가아돌프가 룩셈부르크 대공이 되었으며 그의 후손이 계속 통치하고 있다. 하지만 2011년 헌법개정이 이루어져 남녀상관없이 태어난 순서대로 대공위 순위를 갖는 절대 장자 상속법로 바뀌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

대공위 계승 순위[편집]

  1. 룩셈부르크 대공세자 기욤 (1981년), 앙리 대공의 아들.
  2. 룩셈부르크 대공자 펠릭스 (1984년), 앙리 대공의 아들.
  3. 룩셈부르크 대공녀 아말리아 (2014년), 펠릭스 대공자의 딸.
  4. 룩셈부르크 대공녀 알렉산드라 (1991년), 앙리 대공의 딸.
  5. 룩셈부르크 대공자 세바스티엥 (1992년), 앙리 대공의 아들
  6. 룩셈부르크 대공자 기욤 (1963년), 장 대공의 아들.
  7. 나사우 공자 파울 루이스 (1998년), 룩셈부르크 대공자 기욤의 아들.
  8. 나사우 공자 레오폴트 (2000년), 룩셈부르크 대공자 기욤의 아들.
  9. 나사우 공자 장 앙드레 (2004년), 룩셈부르크 대공자 기욤의 아들.
  10. 나사우 공자 로베르트 (1968년), 룩셈부르크 대공자 샤를의 아들.
  11. 나사우 공자 알렉상드레 (1997년), 나사우 공자 로베르트의 아들.
  12. 나사우 공자 프레데리크 (2002년), 나사우 공자 로베르트의 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