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 조제프 게뤼사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루이 조제프 게뤼사크.

루이 조제프 게뤼사크(프랑스어: Louis Joseph Gay-Lussac [lwi ʒɔzɛf ɡɛlysak], 문화어: 게이루샤크, 1778년 12월 6일 ~ 1850년 5월 9일)은 프랑스화학자물리학자로, '기체 압력이 일정하다'는 기체 팽창의 법칙인 게뤼사크의 법칙을 발견했다.

오트비엔 주생레오나르에서 태어나 에콜 폴리테크닉에서 배우고 베르톨레의 조수로 일하였다. 1804년 지상 7,000m 이상의 상공에 기구를 타고 올라가 지구 자기 및 대기의 성분을 조사하여, 산소수소가 1:2의 비율로 화합한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1808년 기체 반응의 법칙을 발견하였고, 유기 분석법의 개량 등에 공헌하였다. 공업에 있어서는 항생제 만드는 법을 개량하였고, 사이펀 청우계·알코올 계를 발명하였다.

그 밖에 붕소 분리법, 칼륨·나트륨 만드는 법 등을 발견하여 화학사에 큰 업적을 남겼으며, 황산 제조법을 개량하고, 게뤼사크의 탑을 고안하는 등 많은 업적을 남겼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