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시니페라톡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Resiniferatoxin.svg

레시니페라톡신(Resiniferatoxin, RTX)은 모로코에서 발견되는 선인장 식물 유포르비아 레시니페라에서 자연적으로 볼 수 있는 화학 물질이며, 1~5mg만 섭취하더라도 치명적인 몸 손상을 받을 수 있는 독극물이다. 나이지리아 북부 유포르비아 포이소이에서도 발견된다.[1] 캡사이신의 강력한 기능 유사체로서 고추의 유효 성분이다.[2]

레시니페라톡신은 160억 스코빌 척도 점수를 받았으며 이는 순수 캡사이신 대비 약 500~1000배 더 매운 편에 속한다.[3][4]

각주[편집]

  1. Euphorbia poissonii in BoDD – Botanical Dermatology Database
  2. Christopher S. J. Walpole; 외. (1996).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in the Structure-Activity Relationships of Capsaicin and Resiniferatoxin Analogues”. 《J. Med. Chem.》 39 (15): 2939–2952. doi:10.1021/jm960139d. PMID 8709128. 
  3.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Clinical Center Department of Perioperative Medicine Chemical from cactus-like plant shows promise in controlling surgical pain, while leaving touch and coordination intact, rat study shows News release December 21, 2017, retrieved 28 February 2018.
  4. Ellsworth, Pamela; Wein, Alan J. (2009). 《Questions and Answers about Overactive Bladder》. Jones & Bartlett Learning. 97–100쪽. ISBN 978-1449631130.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