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언에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라이언에어
라이언에어의 보잉 737-800
라이언에어의 보잉 737-800
IATA ICAO 항공사 콜사인
WX BCY CITY-IRELAND
창립일 1985년
허브 공항
동맹체 유럽 저가 항공사 협회
보유 항공기 303
취항지 수 166
본사 아일랜드 아일랜드 더블린 더블린 공항
핵심 인물
  • Michael O'Leary (CEO)
  • Michael Cawley (CFO)
웹사이트 공식 홈페이지

라이언에어(영어: Ryanair, 런던: RYA 나스닥: RYAAY)는 아일랜드저비용 항공사더블린 더블린 공항에 본사가 있으며 더블린 공항을 비롯해 총 50 여개의 허브 공항이 있으며 아일랜드유럽저비용 항공사를 통틀어 제일 규모가 크다.

라이언에어의 발표자료에 따르면, 라이언에어의 2014년 한 해 승객수는 약 8천 6백만명으로 나타났다. 이어, 2015년 1월에는 약 598만명, 2월에는 580만명으로 조사되었다.[2]

개요[편집]

유럽 최대의 저비용 항공사[편집]

라이언에어의 보잉 737-800

이 회사는 1985년에 설립되었다. 저렴한 운임을 무기한으로 순식간에 규모를 확대해 현재 유럽의 저비용 항공사 중에서 가장 규모가 크다. 아일랜드더블린 공항영국 런던에서 3번째로 큰 런던 스탠스테드 공항허브 공항이 있다.

저렴한 운임[편집]

라이언에어는 요금이 놀라울 정도 싸고 저비용 항공사 중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편이다. 일본에서 런던파리의 요금이 겨우 0.99 유로만 받기 때문에 매우 싼 요금으로 운영하기 때문에 화제를 불렀다. 또한 이 요금은 편수와 좌석 제공수가 한정되고 있다. 추가로 이 운임으로 충격을 부르게 되었고 현재는 많은 노선으로 사전 구입 할인으로 0.01 유로의 운임으로 설정하고 있다.

미국저비용 항공사사우스웨스트 항공이 확립한 비즈니스 모델에 충실하게 진행 하면서 대도시의 국제공항을 취항하지 않고 교외의 국내공항을 사용하거나 인터넷에 의한 항공권의 예약이 중심으로 판매 대리점은 두지 않는 등, 여러가지 코스트를 생략하는 것으로 이러한 요금을 실현하고 있다. 뉴욕 ~ 런던간을 10 유로로 저렴한 요금으로 운항하고 있다.

발착하는 공항[편집]

전술한 것처럼 라이언에어가 사용하는 공항은 발착에 걸리는 코스트를 억제되는 대도시 교외의 세칸디리 공항이 연착륙이 가장 높다. 파리에 위치한 파리 보베 공항스톡홀름에 위치한 스톡홀름 스카브스타 공항등, 라이언에어가 거점으로 하는 대도시 교외의 공항의 상당수는 대도시부터 거리를 단축하기 위해 취항을 했으며 다른 캐리어의 취항에 대해 적극적이 아니고, 결과적으로 라이언에어 이외에 다른 항공사가 거의 취항하지 않는 상태가 되고 있다. 한편 마드리드에 위치한 마드리드 바라하스 국제공항런던에 위치한 런던 개트윅 공항과 같이, 대형 항공사와 같은 공항에 노선 연장하는 경우도 존재한다. 또헌 벨파스트에서 메인 공항보다 도시의 중심부에 가까운 공항에 노선을 취항하고 있다.

라이언 에어는 각 공항과의 취항 교섭에 임하여 공항 사용료 및 착륙료의 대폭적인 할인이나 보조금의 거출 이용 촉진 캠페인의 실시를 요구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또 저가 운임을 유지하기 위해 충분한 보조를 얻을 수 없다고 판단했을 경우는 공항에서 철수 하거나 노선의 축소를 실시해 보다 조건이 좋은 타공항에 취항하는 것이 많다. 2004년유럽 위원회에 대해 와론 지역 정부부터 라이언에어의 보조금의 거출이 위반 했다는 이유로 브뤄셀브뤄셀 사우스 샤를로와 공항런던 스탠스테드 공항을 오가는 노선을 폐지했다[3]

노우 프릴[편집]

시트 테이블과 시트 포켓이 폐지되어 기내 안전수칙이 시트뒤에 붙여진 라이언에어의 기내석
라이언에어의 캐빈

코스트 삭감의 일환으로 기내에서 서비스도 최저한 억제하고 있다. 이러한 경우 많은 저비용 항공사의 공통점이다.

기내외 서비스의 간략의 일례[편집]

  • 좌석 클래스를 일반석으로 통일.
  • 마일리지 포인트의 제공과 지정 좌석제의 폐지.
  • 신문, 잡지, 모포의 서비스를 폐지.
  • 개인용 비디오나 기내 음악 방송등의 기내 엔터테인먼트의 폐지.
  • 기내식이나 음료수의 무상 제공을 폐지하고 유료로 판매.
  • 기내 시트의 리클라이닝 기능과 시트 테이블, 시트 포켓 폐지.
  • 기내 시트에 청소하기 쉬운 가죽 의욕을 사용.

2009년 5월부터 공항내의 체크인 카운터의 경우 전용 카운터를 제외하고 나머지 카운트를 철거했다. 공항에서 탑승 수속을 폐지해 탑승권의 발행은 인터넷만 되었다.

부가 요금[편집]

라이언에어의 수입은 항공권 판매 이 외에도 부가 요금을 의지하는 곳이 가장 크다. 따라서 항공권 자체는 파격이어도 많은 서비스가 유료인 경우가 많으나 라이언에어만 한정된 것은 아니다.

  •  기내식이나 음료수의 경우 유상 판매하나 음식물을 반입하는 것은 자유롭다.
  •  짐을 빌려도 유료이며 항공권 구입의 시점에서 사전에 예약하면 짐 보관 요금이 할인된다.
  •  항공권 구입의 시점에서(특정의 데이빗 카드를 보유하는 사람만 제외) 지불 수수료가 든다.
  •  다른 승객보다 먼저 탑승할 수 있는(좌석을 선택할 수 있는 제도) 우선 탑승 서비스가 유료로 제공하고 있다.

때때로 라이언에어는 지명도를 올리기 위해 실행 불가능한 생각할 정도의 제안을 발표해 주목을 받는 일이 있다.

  •  좌석의 일부를 철거해 서서 타기 서비스를 개시[4]
  •  비만이 있는 승객에게 별도의 요금을 적용[5]
  •  수탁 수화물을 비행기까지 승객이 직접 이동

라이언에어의 CEO영국 BBC의 인터뷰로 기내 화장실의 유료화를 검토하고 있다고 언급 했다[6]가 농담을 결론 지으면서 해프닝으로 끝났다[7]

승객의 대우[편집]

비난 메시지를 적용한 라이언에어의 보잉 737-800

라이언에어는 지각으로 인해 환승편에 놓쳤을 경우에 별도로 항공권 구입은 승객이 구입한다. 환승 하는 것을 전제로 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타사와 경합한 광고로 노골적으로 공격의 대상으로 하고 있다.

영국 방송국에 의한 잠입 취재[편집]

영국의 방송국인 채널 4에서 2명의 여성 스탭을 동항공 회사의 객실 승무원으로 보내 5개월 동안 잠입 취재를 실시한 다큐멘터리「Dispatches: Ryanair Caught Napping」가 있다. 일본에서 세계 만외관!텔레비전 특수부에서 방송된 적이 있었다[8]. 이 작품은 항공 회사로 믿기 어려운 실태를 내부로부터 폭로하고 있어 잠입 취재 때문에 기본적으로는 생의 음성이나 영상이 사용되고 있다. 이는 모든 내용을 라이언에어의 문서로 부정하고 있다.[9][10][11][12]

미래[편집]

2007년 4월 라이언에어는 새로운 장거리 노선을 운항하는 항공사를 2009년에 설립할 계획이다고 발표했다. 회사명은 라이언 애틀랜틱 항공(영어: RyanAtlantic)으로 라이언에어와 같은 최저 운임으로 좌석을 제공하는 한편 지금까지 일반석의 기재로 운항해 온 방침과 틀리기 때문에 퍼스트 클래스를 설정할 방침이다. 이것은버진 애틀랜틱 항공의 항공사와 경쟁을 위한 방안이다. 노선은 현재 라이언에어가 허브 공항으로 하고 있는 공항부터, 미국까지 6개 도시까지를 묶는다고 한다. 하지만 라이언에어에 한정한 것은 아니다. 착륙 요금이 비싸고 혼잡하기 쉬운 대도시의 중심 공항은 피해 교외에 있는 작은 공항을 사용할 계획이다.현재 검토 중인 공항으로 오하이오 주 포토 코론바스 국제공항의 취항을 검토하고 있으며 미국과 교섭하고 있다. 한편 미국저비용 항공사스카이버스 항공과 코드쉐어 협정을 체결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하지만 스카이버스 항공2008년 4월에 파산되면서 사실상 무산되고 말았다. 투입 기종은 에어버스 A350, 보잉 787을 40대에서 50대까지 조달해 투입할 예정이다.

최신의 발표에 의하면 운임은 최악이고 편도 10 유로로 이 좌석은 각 편리하고 최대 60석 정도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으로 업그레이드 클레스는 최대 5000유로로 공항의 리무진 서비스나 샤워, 침대를 마련한 라운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목적지는 미국의 경우 뉴욕, 보스턴, 덴버, 댈러스, 로스앤젤레스, 라스베이거스가 거론되고 있으며 유럽의 경우 더블린, 런던, 리버풀, 프랑크푸르트, 바르셀로나를 검토하고 있다.

아일랜드의 국영 항공사인 에어링구스의 매수를 종종 표명하고 있어, 2006년2008년에 TOB를 실시했다. 이미 에어링구스의 주식의 30%를 보유하는 필두 주주가 되고 있지만 인수는 실현되지 않았다.

운항 노선[편집]

  • 2012년 7월 기준으로 라이언에어는 다음과 같은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보유 기종[편집]

  • 2015년 8월 기준으로 라이언에어는 다음과 같은 기종을 보유하고 있으며[13] 평균 기령은 3.6년이다.[14]
라이언에어의 보유 기종
기종 대수 주문 좌석 비고
보잉 737-700 1 0 148 승무원 훈련 및 백업용 항공기
보잉 737-800[15] 320 153[16] 189 새로운 동형 항공기는 2014~2018년 사이에 인도될 예정이고, 75대의 구형 항공기들을 퇴역할 예정.
보잉 737 MAX 8 0 100 197

각주[편집]

  1. Maastricht-Aachen Airport • Ryanair announces new Maastricht Base (No 51)
  2. ttp://corporate.ryanair.com/investors/traffic-figures/
  3. 라이언에어, 브뤄셀-런던 노선을 폐지(PDF) 일본무역진흥회 확인.
  4. http://www.afpbb.com/article/economy/2618803/4338560
  5. http://www.afpbb.com/article/economy/2600581/4128304
  6. http://jp.reuters.com/article/oddlyEnoughNews/idJPJAPAN-36743320090228]
  7. http://www.afpbb.com/article/life-culture/life/2581864/3911642
  8. [1]
  9. “Original letter from Dispatches to Ryanair” (PDF). Ryanair. 2006년 1월 12일. 2009년 3월 25일에 확인함. 
  10. “Ryanair Statement for Channel 4 Dispatches Programme” (PDF). Ryanair. 2006년 2월 9일. 2009년 3월 25일에 확인함. 
  11. “RYANAIR & DISPATCHES... THE TRUTH”. Ryanair. 2009년 3월 25일에 확인함. 
  12. “Dispatches misleading advertisement in media” (PDF). Ryanair. 2006년 2월 13일. 2009년 3월 25일에 확인함. 
  13. 홈페이지 참조
  14. Ryanair – Details and Fleet History – Planespotters.net Just Aviation.
  15. 24 July 2013. “Ryainair Fleet”. ryanair.com. 2013년 7월 24일에 확인함. 
  16. 19 June 2013. “Boeing signs $15.6 billion landmark order with Ryanair”. Reuters. 2013년 6월 19일에 확인함. 

사진[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