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렌티노 코르티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라우렌티노 코르티소

라우렌티노 "니토" 코르티소 코엔(스페인어: Laurentino "Nito" Cortizo Cohen, 1953년 1월 30일 ~ )은 파나마의 정치인으로 2019년 7월 1일부터 취임하는 대통령이다. 파나마 최초의 유대계 대통령인 그는 일전에 국회의원[1] 및 농업축산개발부 장관직을 역임했다. 1994년부터 2004년까지 국회의원직을 지냈던 그는 2000년부터 2001년까지 1년 간 국회의장직을 역임했다.[2]

민주혁명당 당원인 그는 2019년 5월 5일 대선에서 33.27%를 득표해 대통령에 당선되었다.[3] 파나마, 이스라엘 복수국적자인 그는 선거 기간 중 본인이 유대계라는 사실을 숨겼다는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되기도 했다. 하지만 반유대주의가 만연한 파나마 사회의 특성상 유대계 유권자들은 이 사실을 이해했다.

각주[편집]

전임
후안 카를로스 바렐라
제51대 파나마의 대통령
2019년 7월 1일 ~
후임
현직


  1. Sáez, Manuel Alcántara; Freidenberg, Flavia, 편집. (2001). 《Partidos políticos de América Latina. Centroamérica, México y República Dominicana》. Universidad de Salamanca. 561쪽. ISBN 9788478008377. 
  2. PALABRAS LLANAS - 50 años de visión y Compromiso (1906-2006)
  3. “Cortizo wins Panama election” (영어). 2019년 5월 6일. 2019년 5월 6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