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Thaton, Myanmar (Burma) - panoramio.jpg

따통 (버마어: သထုံ, 따틍) 혹은 사툼(몬어: သဓီု 사툼)은 미얀마 남부, 몬주의 도시로 떠닌따이 평야에 위치한다. 인구는 2007년 기준으로 130,763명이다.

역사[편집]

따통은 9세기부터 11세기까지 현재의 저지 미얀마를 지배한 따통 왕국의 수도였다. 타와라와디 왕국 때 따툰은 인도, 스리랑카와의 교역을 위한 마르타반 만의 중요한 항구였다. 1057년에 바간의 어노여타왕이 따툰을 정복하였다.

지리[편집]

퇴적층이 늘어나 해안선이 16km 멀어지면서 따통은 현재 버고에서 몰러먀잉까지 이어진 철도 인근에 있는 조용한 마을이 되었다.

기후[편집]

따툰(1981년~2010년)의 기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평균 최고 기온 °C (°F) 32.7
(90.9)
34.3
(93.7)
35.5
(95.9)
36.0
(96.8)
32.7
(90.9)
29.6
(85.3)
28.9
(84.0)
28.7
(83.7)
30.2
(86.4)
32.3
(90.1)
32.7
(90.9)
31.9
(89.4)
32.1
(89.8)
평균 최저 기온 °C (°F) 17.3
(63.1)
19.3
(66.7)
22.4
(72.3)
24.5
(76.1)
24.3
(75.7)
23.5
(74.3)
23.2
(73.8)
23.2
(73.8)
23.4
(74.1)
23.5
(74.3)
21.5
(70.7)
18.2
(64.8)
22.0
(71.6)
평균 강우량 mm (인치) 1.4
(0.06)
4.1
(0.16)
18.4
(0.72)
80.5
(3.17)
555.8
(21.88)
1,036.4
(40.80)
1,213.8
(47.79)
1,245
(49.02)
739.1
(29.10)
258.3
(10.17)
55.9
(2.20)
13.4
(0.53)
5,222.1
(205.59)
출처: 노르웨이 기상연구원[1]

각주[편집]

  1. “Myanmar Climate Report” (PDF). 노르웨이 기상연구원. 23~36쪽. 2018년 10월 8일에 원본 문서 (PDF)에서 보존된 문서. 2018년 10월 2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