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정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두정갑을 착용한 윤관 영정.

두정갑(頭釘甲)은 중세갑옷의 일종이다. 천이나 가죽으로 옷을 만들고, 옷 속에 철판을 누빈 뒤 리벳을 쳐서 고정시킨 갑옷이다. 서유럽의 브리건딘(brigandine), 러시아의 쿠야크(kuyak), 일본의 귀갑(亀甲) 따위가 모두 이런 형식의 갑옷이다.

천갑옷의 사용은 매우 옛날부터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 킹 제임스 성경 예레미야 46장 4절을 보면 히브리어 시르욘(סרין)을 "코트 오브 메일"[1]이라고 번역하고 있다. 중세의 브리건딘은 그보다 앞서 12세기 후반에 발달한 코트 오브 플레이트가 개량된 것이다. 두정갑류의 갑옷은 아시아에서 발원하여, 몽골이 1240년 키예프 대공국을 멸망시키고 1241년 헝가리 왕국에 막대한 피해를 끼쳤을 때 유럽에 전해졌다. 두정갑류는 처음에는 동유럽, 특히 헝가리에서 널리 사용되었으며, 13세기 말과 그 이후 수십 년에 걸쳐 서유럽에도 도입되었다.[2]

서양 갑옷의 주류가 쇄자갑에서 판금갑으로 넘어가는 전환기에도 두정갑류는 살아남아 15세기에 널리 사용되었으며, 16세기까지도 여전히 사용되었다.

《무예도보통지》에 실린 두정갑 삽화

[편집]

  1. Strong's Exhaustive Concordance of the Bible, James Strong
  2. Kriskó Gyula. Az Árpád-kor háborúi. Bp. Zrínyi Katonai Kiadó 19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