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창 (명나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동창(東廠)은 중국 명나라 때의 정보기관이다.

영락제정난의 변으로 조카 건문제에게서 제위를 빼앗고 북경으로 천도했다. 이때 건문제의 측근인 환관들을 매수한 것이 큰 도움이 된 것에 비추어 1420년(영락 18년) 동안문 북쪽에 환관을 수장으로 하는 동창을 설치했다.

동창의 하부기관으로 금의위를 비롯한 여러 직관으로 구성되었으며, 정치적 음모 적발을 중심으로 하여 화재 사고, 낙뢰, 시장의 물가 보고까지 다방면에 걸쳐 임무를 수행했다. 환관 세력의 성장과 함께 동창의 권세는 높아졌다. 특히 천계제위충현이 동창을 이용해 조정의 반대파를 탄압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