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학교 석당박물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동아대학교 석당박물관동아대학교박물관으로 1959년 11월 창설되으며, 2013년 9월 1일 동아대학교 석당박물관으로 명칭이 변경되었다.

건물[편집]

현재 동아대학교 석당박물관 건물은 본래 경상남도청진주에 있던 것을 부산으로 옮기면서 건립한 경상남도청 건물이다. 일제강점기에 건립되었으며 한국 전쟁 당시에는 대한민국 정부가 임시로 이 건물을 정부청사로 사용하였다. 건물을 처음 건립할 때는 일(一)자형 모양의 평면 모양을 가졌으나 1960년대에 증·개축을 거쳐 지금과 같은 날 일(日)자 모양으로 바뀌었다. 정면 가운데에는 현관 포치(porch)가 돌출되어 있고, 가운데와 양쪽 끝 부분을 돌출시키고 그 위쪽을 박공지붕으로 구성하는 등 전체적으로 위엄 있는 형태를 가지고 있다. 대한민국 근대사의 정치 및 사회적인 변화를 간직하고 있는 건물로 부산광역시의 대표적인 근대 공공 건축물이다.[1]

건평은 1,819m2(19,437평)이며, 대진열실(1·2층), 특별진열실, 별관, 자료창고, 정리실, 유물보존처리실이 갖추어져 있다.

소장품[편집]

동아대학교 석당박물관은 국보 2건, 보물 14건, 등록문화재 2건, 부산시 지정문화재 31건 등을 소장하고 있다.

국보[편집]

보물[편집]

등록문화재[편집]

부산광역시 지정문화재[편집]

온라인 전시[편집]

박물관 대표 소장품을 구글 컬처렬 인스티튜트(www.google.com/culturalinstitute)의 아트프로젝트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공개하고 있으며, 스트리트 뷰 및 구글 플레이를 통한 앱 서비스도 제공한다.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