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관념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독일관념론(der deutsche Idealismus)은 18세기 말부터 19세기 중반까지 독일의 주로 루터파 지역에서 전개되었던 철학사상이다.

독일고전주의철학과 독일이상주의철학이라고도 불린다. 마르크스주의를 국가이념의 시효로 하는 나라들에서는 독일부르즈와 관념론(der deutsch-bürgerliche Idealismus)이라고 불린 적도 있으나 지금은 사라졌다. 칸트의 비판철학 및 그에 대한 프리드리히 하인리히 야코비의 비판에 자극받아 신 또는 절대자라 불리는 관념적 원리의 자기 전개로서 세계 및 인간을 파악하는 것을 그 특징으로 한다. 철학자 피히테, 셸링, 헤겔 외에 라인홀트, 횔덜린, 조르거 신학자 프리드리히 슐라이어마허가 독일 관념론의 주요 논자로 인정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