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궁의 낙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정궁의 낙조(都正宮의 落照)은 동아방송에서 1966년에 방영된 연속사극으로 이진섭(李眞燮) 작품이며, 허지영(許志英) 연출의 동아방송 9시연속극으로 오후 9시 20분에 방영되었다.

출연진은 천선녀(千仙女), 김수일(金秀一), 윤미림(尹美林), 전운(全雲), 김영옥(金暎玉), 김윤희(金允姬) 外 출연하였다.[1]


주제가(主題歌)[편집]

노래 조애희(曺愛姬).

사직골 멧부리엔 오늘도 바람일고, 한(恨) 많은 탄식속에 세월(歲月)이 주름진다. 우뚝선 큰소나무 왜 말이 없는고, 서산(西山)에 해가지니 백로만 홀로우네.[2]


함께보기[편집]


각주[편집]

  1. 동아일보 1966년 1월 4일자, 동아일보 1966년 1월 7일자.
  2. 동아일보 1966년 1월 5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