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토미 사다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요토미 사다코(일본어: 豊臣 完子, 1592년(분로쿠 원년) - 1658년 9월 15일(만지 원년 8월 18일)는 아즈치모모야마 시대부터 에도 시대 전기까지의 인물로,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의 조카 도요토미 히데카쓰(豊臣秀勝)의 딸이다. 고셋케(五攝家) 출신인 구조 유키이에(九条幸家)와 혼인하여 종2위(従二位)가 되었다. 원호는 덴신인(天真院)이다.

생애[편집]

아버지는 도요토미 히데카쓰, 어머니는 고우(江)[1] 이다. 태어나기 전 아버지 히데카쓰가 임진왜란(壬辰倭亂)에 참전하였다가 조선 거제도에서 병사하면서 1592년 히데카쓰의 유복녀로 출생하였다. 어린 시절의 이름은 알려져 있지 않다.

1595년(분로쿠 4년) 어머니 고우가 도쿠가와 히데타다(徳川秀忠)에게 재가하면서 이모인 요도도노에게 맡겨져 요도도노의 양녀가 되었다.[2]

1604년(게이초 9년) 구조 가의 당주가 되는 구조 유키이에와 혼인하였다.

1608년(게이초 13년) 유키이에가 관백(関白)에 서임되면서 기타노만도코로(北政所)의 자리에 올랐다. '사다코(完子)'라는 이름은 이 시점에 지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1615년(게이초 20년) 친정인 도요토미 가문이 멸망하여 에도 2대 쇼군 히데타다의 양녀가 되어 지위를 유지하였다.

1658년(만지 원년) 67세로 사망하였다.

가계[편집]

각주[편집]

  1. 도요토미 히데요리(豊臣秀頼)의 이모
  2. 『게이초 일건록(慶長日件録)』에 따르면 양자(養子)가 아닌 유자(猶子, 조카)로 기록되어 있다고 한다. 양자와 달리 유자는 상속권이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