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소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소주
종류
원산지한국

도소주(屠蘇酒)는 도라지, 방풍, 산초, 육계를 넣어서 빚은 이다.[1] 전통적으로 설날 아침에 차례를 마치고 세찬(歲饌, 설날에 차리는 음식)과 함께 마시는 찬술이다.[1] 나쁜 기운을 물리친다고 여겨졌으며,[1] 도소주를 마시면 1년 동안 질병에 걸리지 않는다고 여겨졌다.[2] 전통적으로 나이가 어린 사람부터 마셨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도소주”.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18년 8월 28일에 확인함. 
  2. 조성제 (2014년 1월 29일). “귀신 쫓아내는 측간의 닭과 기둥의 채”. 《한겨레. 2018년 8월 2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