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예수교장로회(고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한예수교장로회(고려)(大韓-敎長老會(高麗))는 고려파 전통을 따르는 대한민국의 장로교 교단이다. 1976년 제24회 대한예수교 고신총회에서 '신자간의 불신법정(세속 법정) 고소가 가능하다'는 결의에 항거하여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으로부터 분리된 교단이다.[1]

1970년 12월 30일 고신대학 인가와 함께 부산에서 폐교된 옛 고려신학교를 1976년 3월 9일 서울에서 복교함과 동시에 반고소 고려측 총회가 탄생하게 되었고 옛 고려파의 신앙 전통을 계승하기 위하여 교단 명칭을 반고소 고려측에서 대한예수교장로회(고려)로 개칭하였다.

2013년 12월 경향교회 내의 근거없는 소문(원로목사 간음과 헌금유용 사건)으로 인해 발생된 갈등을 해소하고자 모인 회의에서 교단 재판부가 개혁을 요구하는 측의 의견만을 들은 후에 원로 석원태 목사와 석기현 목사를 징계했다. 이에 불복한 석기현 목사는 서울남노회의 3개 교회와 교단에서 탈퇴했다. 경향교회와 함께한 교회들을 중심으로 2014년 1월 20일에 비상총회를 열어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고려)총회를 새롭게 조직했다. 같은 해에 모인 제64회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고려) 총회에서 비상총회 이후에 사용했던 교단명칭(개혁고려)을 교단의 정체성과 역사성을 계승하기 위해 개혁고려에서 다시 고려로 사용하기로 결의하였다.[2]

2017년 7월 현재, 국내에 5개 노회와 48개 지교회로 구성되어 있다.

교단에서 운영하는 신학교는 제네바신학대학원대학교이다. 1976년에 서울에서 복교한 고려신학교의 신학전통을 따른다. 2017년 1월에 교육부 인가 승인을 받았고, 4월 13일에 교사를 경기도 파주시 파평면 파산서원길 64-68로 이전했다.[3]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

틀:대한민국의 장로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