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전투비행단 (대한민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military.png
제1전투비헹단
활동 기간 1951년 8월 1일 ~ 현재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소속 대한민국 대한민국 공군
역할 교육훈련 부대
규모 비행단
명령 체계 공중전투사령부
본부 광주공군기지
표어 First & Best
참전 한국 전쟁
지휘관
지휘관 공군 준장

제1전투비행단(第一戰鬪飛行團, 영어: ROKAF 1st Fighter Wing)은 광주광역시 광주공항에 주둔하고 있는 대한민국 공군의 전투 비행단이다. 공군 준장이 지휘하며, 구호는 "First & Best"이다.

한국 전쟁이 진행중인 1951년 8월 1일에 제101, 102 전투비행대대로 편성된 제10비행전대를 배속받아 창설되었다.[1]

2003년 7월 1일에 창설된 남부전투사령부에 배속 전환되었다.

2016년 1월 1일에 창설된 공중전투사령부에 배속 전환되었다.

기록[편집]

상급 부대[편집]

배속[편집]

  • 제189비행교육대대
  • 제206전투비행대대
  • 제216비행교육대대

사건사고[편집]

  • 1991년 12월 13일에 광주 상공에서 훈련 비행중 공중추돌 사고로 F-5A가 광주 서구 유덕동에 추락해 1명이 순직하였다.
  • 2013년 8월 28일, 훈련중이던 T-50 골든이글 1대가 추락하여 조종사 2명이 순직하였다.[2]
  • 2016년 5월 31일 광주 광산구 공군 제1전투비행단 활주로에서 학생 조종사가 몰던 T-50 골든이글 훈련기가 착륙 도중 기체가 파손되었다.[3]

각주[편집]

  1. 최권일 (2001년 8월 4일). “공군 제1전투비행단 창설 50주년”. 남도일보. 2014년 4월 16일에 확인함. 
  2. 이슬기 (2013년 8월 28일). “공군 훈련기 T-50 추락… 조종사 2명 사망”. KBS. 2014년 4월 16일에 확인함. 
  3. 광주서 T-50 훈련기 착륙 도중 기체 파손, 연합뉴스, 2016-0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