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리그 신인 드래프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프로야구 신인선수 지명회의KBO에서 주최하는 연례행사로 프로 야구 선수가 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이다. 1차 드래프트라고도 불린다.


8월 중순에 신인 지명 회의를 개최한다. 구단의 신인 지명 순서는 모든 라운드에서 전년도 성적의 역순으로 뽑는다. 즉 소위 Z자 형태의 지명이다.

지명
순위
작년 10위 작년 9위 작년 8위 작년 7위 작년 6위 작년 5위 작년 4위 작년 3위 작년 한국시리즈 준우승 작년 한국시리즈 우승
1
2
3

※ 원 안에 쓰인 숫자는 전체 지명 순위를 의미함.
※ 단, 그 해에 신생팀이 있을 경우에는 순서 조정이 약간 있다.

신인 지명 방식의 변천사[편집]

  • 1983년 : 1차 지명과 2차 지명때 지명할 수 있는 선수의 제한이 없었다. 한편, 임시로 대전에 머물렀다가 1985년에 서울로 연고 이전을 예정하고 있었던 OB 베어스는 1차 지명때 서울 연고 지역의 선수들을 드래프트할 수 있었고,[1] 대전 지역의 선수들도 OB가 드래프트 할 수 있었다.
  • 1985년 : OB 베어스가 대전 지역을 떠나 서울로 이전하였고, 그로 인해 빈 지역이 돼버린 대전을 비롯한 충청도 지역에 빙그레 이글스가 참가하게 되었다. 이로 인해 OB는 더이상 대전 지역 선수를 1차 지명 때 지명할 수 없게 되었고, 그 권한은 빙그레에 넘어가게 되었다.
  • 1986년 : 1차 지명때 지명할 수 있는 선수 숫자가 10명으로 제한되었다.
  • 1987년 : 1차 지명때 최대 3명까지만 지명하도록 제한하였다. 그와 함께, 2차 지명은 전 구단이 전 지역 선수들을 대상으로 드래프트하는 방식으로 바뀌었다.
  • 1990년 : 1차 지명 가능 선수가 2명으로 또 줄어들었다. 그와 함께 쌍방울 레이더스가 창단됨에 따라, 신생구단 특별우선지명이라는 이름으로 2년동안 10명씩 우선 선발할 수 있는 특혜를 주었다. 이와 함께, 전라도 지역이 연고였던 해태 타이거즈전북 지역이 쌍방울의 연고지가 되면서 전북 지역에 대한 1차 지명권을 상실했다.
  • 1991년 : 1차 지명 선수가 1명으로 줄어들었다.
  • 1996년 : 고졸우선지명이 추가되었다. 이는 구단이 연고로 하는 지역 내의 고등학교 팀의 고등학교 졸업 예정인 선수들 중, 3명을 지명할 수 있는 제도이다.
  • 1997년 : 2차 지명의 팀당 최대 지명 가능 선수 수가 12명으로 제한되었다. 그리고 지난 시즌에 최하위를 한 팀에게 2차 1순위 지명때 2명을 지명할 수 있는 혜택이 적용된 마지막 회의였다.
  • 1999년 : 고졸우선지명때 지명할 수 있는 선수의 수가 1명으로 줄어들었다. 그리고 이 회의를 마지막으로 고졸우선지명은 사라졌다.
  • 2001년 : 지난번까지는 2차 지명 회의가 매년 11월 중에 열렸지만, 프로 구단과 대학 팀간의 선수 스카우트 분쟁을 막기 위해 이번 회의부터는 시즌중인 6월로 시기를 옮겼다. 그리고 SK 와이번스인천지역을 기반으로 창단하면서, 현대 유니콘스와 함께 1차 지명을 인천, 경기, 강원 지역의 선수를 지명할 수 있게 되었다.
  • 2003년 : 2차때 최대 지명 가능 선수의 수가 9명으로 축소되었다. 그리고 이 회의 때부터 인천, 경기, 강원 지역에 대한 현대의 1차 지명권이 박탈되었다.
  • 2007년 : 1차 지명 가능 선수의 수가 2명으로 늘어났다. 그러나 바로 다음 해인 2008년 회의 때 다시 1명으로 줄어들었다.
  • 2009년 : 현대팀의 선수단을 인계받은 우리 히어로즈가 서울 지역을 연고로 창단되면서, 넥센 히어로즈는 1차 지명을 서울 지역의 선수를 지명할 수 있게 되었다.
  • 2010년 : 지역 연고 지명을 폐지하고, 전면 드래프트제로 전환되었다. 최대 지명 가능 선수의 수가 10명으로 늘어났다. 신인 선수 지명회의 실황이 처음으로 TV로 생중계 되었다.
  • 2012년 : 신생 구단 NC 다이노스가 창단 지역을 연고로 창단되면서 드래프트에 새로 참가하게 되었다. NC 다이노스는 총 15명의 신인 선수를 선발할 특권을 누리게 되었다.
  • 2014년 : 5년 만에 1차 지명이 부활하였다. 신생 구단 kt 위즈가 창단 지역을 연고로 창단되면서 드래프트에 새로 참가하게 되었다. kt 위즈는 총 15명의 신인 선수를 선발할 특권을 누리게 되었다.
  • 2017년 : 모든 라운드에서 전년도 순위의 역순으로 지명을 실시하는 것으로 변경되었다. 팀간 성적의 평준화를 위해서 내린 조치.

각주[편집]

  1. 이 때문에 서울지역 1차 지명때 MBC 청룡과 함께 드래프트를 해야만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