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공위 시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대공위시대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공위 시대(大空位 時代, Interregnum)는 독일 역사상 국왕(신성 로마 황제)의 추대가 제대로 행해지지 않은 기간(1254년 혹은 1256년) ~ 1273년)을 말한다.

1254년 호엔슈타우펜 왕조가 단절되고, 1256년 대립왕(對立王) 네덜란드 백작 빌헬름이 죽자 정정(政情)이 어지러워졌으며, 라인 지방의 제후(諸侯)는 영국왕의 영향 아래 리처드 오브 콘월(영국왕 헨리 3세의 동생)을 추대하고, 다른 세력은 프랑스왕의 지지 밑에 아폰소(카스티야왕)를 옹립하여, 제위(帝位)는 사실상 공백상태가 되었다.

그러나 교황 그레고리우스 10세의 요청으로 열린 프랑크푸르트 선제회의(選帝會議)에서 합스부르크왕가(王家)의 루돌프 1세를 황제로 뽑음으로써 대공위시대는 종결되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