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단규(段珪, ? ~ 189년)는 중국 후한 말의 정치가이다.

생애[편집]

십상시중의 하나였다. 정권의 혼란기에서 황제를 도와 황권을 강화하려 했으며, 대장군 하진을 제거했다.[1]

십상시의 난장양과 함께 황제였던 소제진류 유협을 데리고 도망갔으나 결국 하남의 중부연리 민공에게 붙잡혀 죽임을 당했다.

각주[편집]

  1. 삼국지》,〈권6〉(3세기) “中常侍段珪等矯太后命,召進入議,遂殺之,宮中亂。”(중상시(中常侍) 단규 등은 태후의 명령을 위배하고 하진을 의논(議論)차 불러들여 마침내 그를 죽였으니, 궁중이 어지러워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