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티나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느티나무
Zelkova serrata.JPG
담양 대나무박물관 근처에 사는 느티나무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장미군
목: 장미목
과: 느릅나무과
속: 느티나무속
종: 느티나무
학명
Zelkova serrata
(Thunb.) Makino, 1903
느티나무의 잎

느티나무는 느릅나무과의 낙엽 활엽 교목이다. 대만·일본·중국 동부·한반도가 원산지이다.

생태[편집]

온대 또는 냉대에서 자라는 낙엽 활엽 교목으로 20~35m까지 자라며 다 자란 나무기둥의 직경은 2m 가량이다. 줄기의 색은 회백색이며 나무 껍질은 울퉁불퉁 하다. 새로 난 가지에는 빽빽한 잔털이 나 있다. 오래된 나무의 껍질은 잘 부스러져 떨어진다. 잎은 달걀 모양의 단엽이며 길이 5~11cm, 너비 2~5cm 정도로 어긋난다. 잎의 가장 자리에는 톱니가 있다. 꽃잎이 없는 녹색 풍매화가 핀다.크기 3mm 가량의 동글납작한 열매를 맺는다.

문화[편집]

한민족은 예부터 오래된 느티나무를 마을을 지켜주는 상징으로 여겨 왔다. 가지가 넓게 퍼지는 특성이 있어 그늘이 많아 정자 근처에 많이 심었다. 느티나무, 팽나무, 은행나무를 3대 정자나무라고 말한다. 옛날에 20리마다 심어서 스무나무 혹은 시무나무라고도 했다.

함께 보기[편집]

대한민국에는 특히 노거수가 많아 천연기념물로 보호받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