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의 총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뉴질랜드 뉴질랜드의 총독
Governor-General
Flag of the Governor-General of New Zealand.svg
뉴질랜드 총독의 깃발
현직:
팻치 레디

 2016년 9월 28일 취임
관저웰링턴 총독관저
지명자존 키
임명자엘리자베스 2세
임기5년
초대윌리엄 홉슨
성립1841년 5월 3일
웹사이트[1]

뉴질랜드의 총독(영어: Governor-General of New Zealand)[1]뉴질랜드의 군주이 엘리자베스 2세를 대신하는 부왕 성격의 대표인이다. 엘리자베스 2세가 다른 15개의 영국 연방 왕국의 군주이고, 영국에 살고 있기 때문에 엘리자베스 2세는 뉴질랜드의 총리조언에 따라 뉴질랜드 왕국의 헌법상의 의무와 의례행사를 담당하기 위해 뉴질랜드 총독을 임명한다.

현재 뉴질랜드 총독은 뉴질랜드 행정부가 1839년 뉴사우스웨일스 식민지 하에 있었을 때 생겨났는데, 이 때 당시 뉴질랜드의 통치자는 뉴질랜드에 대한 사법권을 넘겨받았다. 하지만 1840년 뉴질랜드가 영국의 식민지가 된 이후, 뉴질랜드는 독립된 행정부를 가지게 되었다. 현재 뉴질랜드 총독과 그 기능은 1917년부터 시작되었고, 현재 직위는 1983년 뉴질랜드 총독 직위 구성 법안에 의해 "뉴질랜드 왕국 총독 겸 총사령관"이라는 권한이 부여되었다.[2] 총독의 헌법상의 의무는 뉴질랜드의 행정위원회를 주재하고, 뉴질랜드의 총리와 판사를 임명하며, 법률의 제정을 재가받고, 뉴질랜드 의회를 소집하고 해산하는 것이다. 총독은 이러한 기능을 뉴질랜드 선출 정부의 자문에 따라서만 수행한다. 뉴질랜드의 총독은 중요한 의례사항을 가지는데 웰링턴 총독관저에서 행사를 주최하고, 뉴질랜드 전역에서 회담을 열고, 뉴질랜드의 공동체에 크게 기여한 개인과 집단에게 수훈하는 역할이 있다. 해외를 순방할 때 뉴질랜드 총독은 뉴질랜드의 대표인으로 여겨지기 때문에, 일부는 뉴질랜드 총독을 뉴질랜드의 실질적인 지도자라고 본다.[3][4][5]

뉴질랜드의 총독은 초기에 영국 군주와 영국 정부를 대표했기 때문에 대부분의 옛 총독은 영국인이었고 1890년대부터 소수의 귀족이 이 자리를 계승했다. 1931년 제정된 웨스트민스터 헌장을 1947년 채택하면서, 뉴질랜드 총독은 영국으로부터 독립하여 뉴질랜드 군주를 개인적으로 대표하게 되었다. 1972년 데니스 블런델 경은 최초의 뉴질랜드인 총독이 되었다.

뉴질랜드의 총독은 일반적으로 임기가 5년이며, 기한은 축소될 수 있지만 공식적으로 총독은 여왕 폐하의 명령에 따라 임기가 정해진다. 현재 총독은 2016년 9월 28일부터 임기가 시작된 패치 레디이다.[6][7] 총독에 대한 행정적 지원은 뉴질랜드 총리 및 내각부에서 제공한다.

각주[편집]

  1. “Governor-General”. New Zealand Government. 2016년 10월 31일. 2018년 10월 28일에 확인함. 
  2. Elizabeth II (1983년 10월 28일), 《Letters Patent Constituting the Office of Governor-General of New Zealand》, Parliamentary Counsel Office, 2018년 10월 23일에 확인함 
  3. McLean 2006, 17쪽.
  4. James, Colin (2006년 8월 22일). “The huge challenge ahead of the Maori Queen's successor”. 《New Zealand Herald》. 2012년 2월 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5. “Republic 'inevitable' – Clark”. 《The Evening Post》. 2002년 3월 4일. 
  6. “Announcement of Honours for Dame Patsy Reddy”. 《beehive.govt.nz》. New Zealand Government. 2016년 9월 14일에 확인함. 
  7. “Announcement of a new Governor-General of New Zealand”. 《royal.uk》. The Royal Household. 2016년 3월 21일. 2019년 12월 10일에 확인함. The Queen, on the recommendation of the Prime Minister of New Zealand, has been pleased to approve the appointment of Dame Patsy Reddy as the next Governor-General of New Zea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