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키아 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노키아 튠

노키아 튠은 1902년에 스페인의 클래식 기타 연주자 및 작곡가 프란시스코 타레가가 작곡한 솔로 기타 모음집의 곡 Gran Vals에서 발췌한[1] 멜로디이다.

1993년 노키아의 안시 반요키(Anssi Vanjoki)의 결정으로 라우리 키비넨(Lauri Kivinen)이 Gran Vals 전곡을 매입하였고, 그 중 일부를 선택하여 노키아 튠이 탄생하였다.[2] 이 멜로디는 Gran Vals의 13-16번째 마디이다.

노키아는 이 멜로디에 대한 상표권을 주장하고 있으며,[3] 휴대폰에서 들을 수 있는 최초의 식별 가능한 벨소리이다.[4] 전 세계에서 하루에 약 18억 회 재생되며, 이는 초당 약 2만번이다.[5]

바깥 고리[편집]

참조[편집]

  1. Tony Skinner, Raymond Burley (2002). 《Classical Guitar Playing: Grade Seven (LCM)》. Registry Publications Ltd, 10쪽. ISBN 189846667X
  2. Juutilainen, Esa-Markku, Kukkula, Tapio (2007). 《Lukion Musa 1》. WSOY, 41쪽. ISBN 9789510307564
  3. 노키아의 등록 상표 페이지
  4. Ryzik, Melena Z.. The Nokia Fugue in G Major. The New York Times. 2008년 4월 13일에 확인.
  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