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위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나무위키
Namuwiki-logo.png
주소 namu.wiki
사이트 종류 위키위키[1]
등록 선택적[1]
사용 언어 한국어
콘텐츠
라이선스
CC BY-NC-SA 2.0 KR[1]
본사 파라과이 파라과이 아순시온
소유자 umanle S.R.L.[2]
시작일 2015년 4월 17일[1]
현재 상태 운영 중

나무위키리그베다 위키2015년 4월 11일 자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4월 17일 시작된 한국어 위키이다.[1] 2017년 3월 기준 국내 인기 웹사이트 순위에서 11위를 차지하였다.[3] 2018년 2월 23일 통계에 따르면 리다이렉트(넘겨주기)를 포함하여 180만여 개의 문서가 수록되어 있다.[4] 모든 문서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CC BY-NC-SA 2.0 KR) 라이선스로 배포된다.[1] 이 위키를 포크한 사이트로 바다위키, 우만위키, 알파위키가 있다. 오리위키는 리그베다 위키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설립되었으나 나무위키의 문서를 포크한 문서가 일부 있었다. 하지만 오리위키와 바다위키는 2017년에 폐쇄되었다.[출처 필요]

역사[편집]

나무위키의 전신인 엔젤하이로 위키는 2007년 3월 1일에 설립되어 애니메이션, 만화, 인터넷 신조어 등에 특화되었다. 말장난 등 농담을 섞어 쓰는 독특한 서술로 인기를 끌었고 두터운 마니아 층이 지속하여 글을 쓰면서 규모가 커졌다. 2012년 리그베다 위키로 명칭을 바꾸었다.[5] 그런데 리그베다 위키 운영자가 위키를 사유화한다는 논란이 일어 위키가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없게 되어 이 위키를 포크한 대체 위키 중 하나로서 시작되었다.[6] 포크된 문서는 리그베다 위키 문서의 90% 가량이다.[7] 사유화 논란 이후 리그베다 위키 사용자 대부분은 나무위키, 리브레 위키 등으로 분화되었다.[8]

2017년 3월 13일 기준 나무위키는 대한민국의 인기 웹사이트 순위 11위를 차지해 33위를 차지하는 한국어 위키백과를 크게 앞질렀다. 구글 검색에서도 문화와 관련된 검색을 항목하면 검색 결과에 한국어 위키백과보다 나무위키를 먼저 보인다. 이러한 인기는 나무위키에 쓰이는 단순한 어휘와 위키백과의 딱딱한 문체와 다른 편안하고 농담 섞인 문체가 사람들의 선호에 부합했고, 한국어판 위키백과가 다른 언어판에 비해 규모가 작고 내용이 부족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있다.[5][9]

비판[편집]

편향된 서술[편집]

인기 웹사이트 순위에 오를 만큼 영향력이 강한 위키이지만 편향되거나 정확성과 신뢰성이 낮은 서술이 많아 비판이 인다. 종교 혐오 서술을 금지하거나 일반인 홍보를 금지하는 등의 규칙 등이 세워지고 편집자들이 지속해서 오류를 수정하지만, 출처 명기 규칙이 엄격한 위키백과에 비해 규정이 느슨하며 주관적 의견과 농담을 자유롭게 기입하는 문화가 있어 이 같은 비판이 지속적으로 대두된다. 독자연구를 권위 있는 연구나 사실인 것처럼 서술하여 읽는 이를 호도하는 경우가 잦다.[10] 또한 소수의 사용자가 문서 작성에 참가할 때는 잘못된 내용이 그대로 방치될 수 있다. 이런 편향성을 해결하기 위해 나무위키의 모든 문서는 이용자 간 이견이 있을 경우 토론을 거치지만[1] 주장의 옳고 그름에 상관없이 인원수가 많은 쪽이 유리해지는 경향을 보이는 탓에[11] 편향된 서술이 개선되기 힘들다. 또한 특정 인물과 단체, 나무위키의 이용자 등에 대한 고발성 서술을 저지른[1]가해자를 특정하기 어려운데, [7] 2016년 5월 나무위키가 파라과이 아순시온에 기반을 둔 Umanle S.R.L.에 인수되어 현지 법이 적용됨에 따라 문서의 내용에 대해서 나무위키 측에 책임을 묻는 것이 어렵기 때문이다. 이러한 연유로 혐오와 차별, 선입견에 기초한 항목들이 버젓이 작성되지만 이 범죄에 책임을 지는 주체는 없다는 점이 또다른 문제로 꼽힌다.[10]

성 평등주의 문서 날조 사건[편집]

2016년 8월 2일에 등록된 성 평등주의 문서는 '성 평등에서 시작해 페미니즘의 역차별에 대한 대안을 모색하는 사상인 성 평등주의를 따르는 성 평등주의자(이퀄리스트)는 1996년 서구권에서 등장하여 점점 늘어나고 있’다는 내용을 골자로 마치 성 평등주의 혹은 젠더 이퀄리즘이라 불리는 사상이 실제로 존재하는 것처럼 서술하였다. 2014년 9월 21일에 있었던 엠마 왓슨유엔(UN)에서의 연설을 첨부하며 '연설 내에서의 성 평등주의에 대한 언급을 세어보'라는 주장이 담겨 있었고, 이 문서가 작성된 이후 나무위키의 여성 문제 관련 다른 문서들에서 인용되면서 엠엘비파크, 클리앙 등 외부로 확산되었다.[12]정의당 당원 게시판[12]

일각에서는 성 평등주의를 지속적으로 연구한 논문, 학자, 저술이 전혀 없을 뿐만 아니라 엠마 왓슨의 연설에서도 ‘젠더 이퀄리티’이란 단어를 몇 번 언급했을 뿐 성 평등주의 문서에서 주장하는 ‘젠더 이퀄리즘’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고 비판하였다.[12] 문서가 생성되고 6개월 후에 페미위키에서 문제가 제기되었으며,[13]

불투명한 운영 구조[편집]

현재 Umanle S.R.L(우만레)라는 파라과이 아순시온에 위치한 회사가 소유 및 운영을 맡고 있지만, 이 회사는 위치를 제외하면 경영진이나 회사 현황을 비롯해 그 어떤 것도 알려진 바가 전혀 없다. 그 때문에 콘텐츠를 사유화 한다든가, 탈세를 위해 만들어진 유령회사라는 설 등의 의혹이 제기된다. 나무위키 측은 위키 사이트는 비영리이며 수익은 나무위키 사용자 커뮤니티인 '나무라이브'에서 수익을 내 사이트 유지 비용을 충당한다는 영리와 비영리가 혼재된 경영 방침을 내세우고 있다.[5]

기타 서비스[편집]

나무라이브[편집]

나무위키의 소유주인 umanle S.R.L에서 개설한 커뮤니티이다. 특정 주제에 대해 논의하는 채널(게시판) 형태로 운영된다. umanle S.R.L.은 나무위키를 인수할 당시 이용자 여론을 따라 광고를 달지 않으며, 추후에 영리적 커뮤니티의 광고 수입을 통해 운영비를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14]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나무위키:기본방침”. 《나무위키》. 2016년 3월 5일에 보존된 문서. 2016년 4월 29일에 확인함. 
  2. umanle (2016년 5월 8일). “나무위키 소유권 이전에 대한 공지”. 《나무위키》. 2016년 6월 2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6년 6월 23일에 확인함. 
  3. 김태균 (2017년 3월 13일). “나무위키 10년…유머로 키운 '잡학다식'의 숲”. 《연합뉴스》. 2018년 6월 17일에 확인함. 
  4. “소개 페이지”. 《나무위키》. 
  5. 김태균 (2017년 3월 13일). “나무위키 10년…유머로 키운 '잡학다식'의 숲”. 《연합뉴스》. 2017년 7월 14일에 확인함. 
  6. 김작가. 《보그 한국판 2015년 8월호》. 202-203쪽. 그리고 이 모든 일을 시간 단위로 작성한 나무위키는 빠르게 리그베다 위키의 대체재로 자리 잡았다. 그리고 어떤 사건으로 인해 문서 작성을 열혈적으로 하는 이용자들에게는 '사관'이란 별명이 붙었다. 몰락한 위키를 떠나 새롭게 탄생한 위키가 이 전쟁을 통해 예상을 뛰어넘는 속도로 뿌리내렸다.. 
  7. 이대웅 기자 (2016년 4월 22일). “나무위키에서의 개인 명예훼손, 이대로 좋은가”. 《크리스천투데이》. 2016년 4월 25일에 보존된 문서. 2016년 4월 26일에 확인함. 
  8. 와우스타 웹컬처팀 기자 (2016년 1월 27일). “[2016 웹컬처 키워드] 국내 집단지성 위키, ‘대위키시대’ 도래”. 《한국경제TV》. 2016년 2월 8일에 보존된 문서. 2016년 2월 8일에 확인함. 
  9. http://www.jeolla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507322
  10. 황효진 기자 (2016년 6월 21일). “나무위키│① 나무위키를 믿습니까?”. 《ize》. 2016년 6월 22일에 보존된 문서. 2016년 6월 22일에 확인함. 
  11. 이지혜 (2016년 6월 21일). “나무위키│② 나무위키를 수정해보자”. 《ize》. 2016년 6월 29일에 보존된 문서. 2016년 6월 29일에 확인함. 
  12. 허진무 (2017년 1월 31일). “페미니즘 비판하던 '이퀄리즘'은 누리꾼이 만들어낸 '창작품'. 경향신문. 2017년 2월 3일에 확인함. 
  13. 성수영 (2017년 2월 1일). “위키서 날조된 '이퀄리즘' 검증 없이 반년간 확대 재생산”. 한국경제. 2017년 2월 3일에 확인함. 
  14. “나무위키:보존문서/공지사항, 나무위키 소유권 이전에 대한 공지”. 《나무위키》. 2016년 5월 8일. 2018년 7월 14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