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학범
개인 정보
로마자 표기 Kim Hag-Bum
출생일 1960년 3월 1일(1960-03-01) (57세)
출생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강원도 강릉시
174cm
포지션 감독 (과거 수비수)
청소년 클럽 기록
명지대학교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
1980-1992 국민은행 ?
지도자 기록
1993-1997
1996
1998-2004
2005-2008
2010-2011
2012-2013
2014-2016
2017
국민은행 (코치)
대한민국 U-23 (코치)
성남 일화 천마 (코치)
성남 일화 천마
허난 젠예
강원 FC
성남 FC
광주 FC
* 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센다. 또한 출장수와 골은 2009년 1월 1일 기준이다.

김학범(金鶴範, 1960년 3월 1일 ~ )은 대한민국의 전 축구 선수이다.

개요[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5년 8월 22일에 문단의 출처가 요청되었습니다.)

명지대학교에서 학사, 석사, 박사 학위까지 마쳐 '축구박사'로 불린다. 전통의 축구 명문 명지대의 전성기를 이끌며 수차례 우승컵을 거머쥐었지만, 국민은행에서 뛰었던 프로 때에는 크게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했다. 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국민은행의 과장까지 승진하였다. 그러다 다시 축구판의 매력에 빠져 직장을 그만두고 정식으로 축구지도자의 길을 걸었다.

'항상 공부하는 감독', '연구하는 지도자'로 알려져 있다. 속칭 '레알성남'의 최전성기라 불리던 2번째 3연패 코치시절, 선수선발과 용병술은 차경복 감독 그리고 실질적인 전략, 전술은 김학범 코치가 모두 실행했을 정도로 전략과 전술에 뛰어난 지도자였다. 코치 때 영상분석을 위해 기기를 구입해달라고 해 혼자서 밤을 새워가며 상대를 연구하고 그 계책을 내놓았으며, 밤잠을 줄여가며 이길 비책을 궁리하고 있다. 대한민국에 4백을 최초로 도입한 지략가이다. 또한 2006년 월드컵에서 유행하기 시작한 4-2-3-1 포메이션을 세계축구의 흐름보다 1년 앞선 2005년부터 K리그 최초로 성남에 도입해 2006년 K리그 정상에 올렸다. 그렇기 때문에 K리그 최고의 지략가 불리며 축구계에서도 많은 존경을 받고 있다. 몇 가지 예로 김학범 감독의 성남 전성기 당시 인천 유나이티드 소속이던 데얀은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성남을 K리그에서 유일하게 전술적인 축구를 하는 팀이라 말했으며 피스컵 당시 PSV의 히딩크 감독도 성남의 전술에 대해 칭찬한 적 있다. 또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과 비슷하다고 하여 '학범슨'이라는 별명이 붙었다[1].

축구인 생활[편집]

선수 생활[편집]

1980년, 실업 축구단인 국민은행에서 자신의 성인 축구 경력을 시작하였다. 국민은행에서 1992년까지 몸담으면서 계속 주장을 맡았고, 1992 시즌이 끝난 뒤 은퇴하였다.

지도자 생활[편집]

1993년 은퇴한 직후에 6개월 동안 은행원으로 근무하다 국민은행에서 코치로 지냈으며, 1996년 하계 올림픽에는 코치로 합류하였다. 하지만 1997년 불어닥친 IMF 구제금융사건으로 인해 축구단이 해체되면서, 7개월 동안 다시 은행원으로 근무하였다.

1998년 성남 일화 천마에 영입되어 코치로 활동하였고, 차경복 당시 감독과 함께 2001년부터 2003년까지 성남 일화 천마K리그 3연패에 크게 기여하였다. 2004년 12월 시즌 도중 성적 부진으로 차경복 감독이 사임하자, 감독 대행을 맡았다.[2] 2005년 정식 감독으로 승격하여,[3] 2006년 팀의 K리그 통산 7번째 우승을 이끌어 최우수 감독에 선정되었으며,[4] 2007년 팀의 AFC 챔피언스리그 4강행을 이끌었다. 이러한 활약에 2007년 국가대표팀 감독 후보로 거론되기도 하였으며,[5][6] 그 해 'AFC 올해의 감독' 3명의 후보에 오르기도 하였다.[7][8] 하지만, 2008년 11월 성적 부진에 따른 책임을 지고 팀에서 물러났다.[9]

이후 허난 젠예 팀의 감독을 맡았다. 2012년 7월 5일 강원 FC는 신임 감독으로 김학범을 선임하였다고 공식 발표하였다. 김학범 감독은 “강릉농공고(현 강릉중앙고)출신으로 고향 팀에 도움을 주고 싶었는데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줄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현재 구성된 코칭스태프들과 및 선수들과 함께 시련을 강인하게 헤쳐 나갈 준비가 돼 있다”는 소감을 밝혔다.[10]

이후 2013년 8월 10일 강원 FC 이사회는 제주전 종료 후 긴급 이사회를 소집, 논의 끝에 김학범 감독을 해임하기로 결정했다. [11]

그러다 2014년 9월 6일 시민구단으로 전환된 성남 FC의 감독으로 6년 만에 복귀하였고, 11월 2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의 세 번째 FA컵을 들어올리며 개인 통산 두번째 FA컵 지도자상을 수상했다.

2016년 9월 12일 팀 성적 부진으로 사실상 해임됐다.[12]

2017년 8월 16일 남기일의 후임으로 광주 FC의 감독으로 취임하였으며,[13] 잠시나마 광주의 상승세를 이끌었으나 시즌 전반기 부진의 한계를 드러내며 끝내 리그 최하위로 강등되면서 감독직에서 자진 사퇴했다.[14]

그 외[편집]

2006년 8월 모교인 명지대학교에서 '델파이 방법을 활용한 축구 훈련 방법에 관한 내용 분석'를 주제로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15]

2007년에는 한 축구 전문지에서 K리그를 대표하는 선수 100인들을 대상으로 한 'K리그 최고의 감독'에 선정되기도 하였다.[16]

그는 하루에 3갑 이상 담배를 피울 정도로 애연가로 알려져 있다.[17]

경력[편집]

선수 경력[편집]

지도자 경력[편집]

수상[편집]

개인[편집]

감독[편집]

대한민국 성남 일화 천마[편집]

참고 자료[편집]

  1. [1]
  2. 성남, 김학범 대행 체제로 새로운 개혁 시동
  3. 성남 김학범 감독, '대행 꼬리표' 뗀다
  4. 2006 K리그, 김학범 최고 감독-김두현 최고 선수
  5. 베어벡 빈 자리 홍명보?…성남 김학범도 거론
  6. 성남, "나라 부름이라면 김학범 감독 내줄 수 있어"
  7. K리그 우승 놓친 김학범 감독, AFC 올해의 감독 후보에 올라
  8. 김학범-한국, 'AFC 올해의 감독-대표팀' 최종 후보
  9. 프로축구 성남 김학범 감독, 전격 사임
  10. 김영록 (2012년 7월 5일). “강원FC, 새 사령탑 김학범 감독으로 결정”. 스포츠동아. 
  11. 김희선 (2013년 8월 10일). “강원, 성적 부진 이유로 김학범 감독 해임 결정”. OSEN. 
  12. 김학범 감독, "사퇴? 운동장 갔더니 다 결정됐더라" - 스포츠조선
  13. 김학범 광주FC 새 감독 확정, 1년만 컴백 스포츠조선
  14. 한재현 (2017년 11월 18일). “광주 김학범 감독, 자진 사퇴 의사 표명”. 스포탈코리아. 
  15. '축구박사'된 김학범 성남 일화 감독
  16. K리거 100인 “최고 지도자는 성남 김학범 감독”
  17. 승점 43점 14위 강원 김학범 감독, 하루에 담배 세갑…강원의 힘 믿는다

외부 링크[편집]

전임
차경복
제5대 성남 일화 감독
2004 - 2008
후임
신태용 (감독 대행)
전임
김상호
제3대 강원 FC 감독
2012 - 2013
후임
김용갑
전임
이영진 (감독 대행)
제9대 성남 FC 감독
2014 - 2016
후임
구상범(감독 대행)
전임
남기일
제4대 광주 FC 감독
2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