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 (소설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auteur.png
김지원
金知原
출생 1942년 11월 10일(1942-11-10)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경성부
사망 2013년 1월 30일 (70세)
미국 미국 뉴욕 주 뉴욕 시티
직업 소설가, 수필가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학력 이화여대 영어영문학과 학사 졸업
활동기간 1963년 ~ 2013년
장르 소설, 수필
수상내역 1997년 이상문학상
부모 김동환(부), 최정희(모)
종교 개신교

김지원(金知原, 1942년 11월 10일 ~ 2013년 1월 30일)은 대한민국소설가이다.

생애[편집]

일제 강점기 경성부(지금의 서울특별시)에서 출생하였고, 이화여자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학사 졸업하였다. 1963년 《여원》에 《늪 주변》이라는 소설을 발표하여 첫 등단하였고 1975년 《현대문학》에 《사랑의 기쁨》,《어떤 시작》으로 정식 등단하였다. 2013년 10월 유방암으로 인해 71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주요 작품으로 《알마덴》,《먼 집 먼 바다》,《모래시계》 등이 있다. 내부의 의식과 분위기 묘사에 뛰어난 작가로 알려져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