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혁 (1893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주혁(金周赫, 일본식 이름: 金村周邦, 1893년 ~ ?)은 일제 강점기대한민국의 관료이다.

생애[편집]

강원도 양양군 출신이다. 춘천군공립춘천실업학교를 졸업하고 1914년에 강원도 농업기수가 된 것을 시작으로 조선총독부 관리로 일했다. 1919년에는 총독부 군기수로 승진하였다.

강릉군고성군 등에서 근무하다가 1925년에는 정선군 서무주임이 되었고, 1934년에는 정선군 내무계 주임을 맡았다. 정선군 내무계 주임이던 1935년에 총독부가 시정 25주년을 기념해 표창자를 선정했을 때 표창자 명단에 포함된 바 있다. 이후 일제 강점기 말기에 횡성군인제군 군수를 역임했다.

태평양 전쟁 종전 후 잠시 강원도양정회사 고성지점장을 지냈으며, 대한민국 정부에서 관리로 등용되어 1950년 원주읍장을 거쳐 1954년에 양양군수가 되었다. 5·16 군사정변민주공화당 창당이 창당되었을 때 강원도 지역에서 참여하기도 했다.[1]

2008년에 발표된 민족문제연구소의 친일인명사전 수록예정자 명단 가운데 관료 부문에 선정되었다.

각주[편집]

  1. “공화당 강원도준위 위원장에 김주혁씨”. 조선일보. 1963년 2월 24일. 2면면.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