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보유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금보유고가치저장을 목적으로 중앙 은행이 비축한 의 양이다. 금 보유량이라고도 한다. 2004년말을 기준으로, 중앙 은행들과 공식 단체들이 준비자산으로서 보유 중인 금의 총합은 전체 금(all above ground gold)의 19%이다[1].

공식적으로 보고된 금 보유량[편집]

2005년 9월 22일을 기준으로, 세계 금협회가 보고한 상위 금보유고는 다음과 같다 [2].

순위 이름 금 보유량()
1 미국 미국 8,133.5
2 독일 독일 3,427.8
3 국제통화기금 3,217.3
4 프랑스 프랑스 2,892.6
5 이탈리아 이탈리아 2,451.8
6 스위스 스위스 1,290.1
7 일본 일본 765.2
8 네덜란드 네덜란드 722.4
9 유럽 중앙 은행 719.9
10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 600.0
11 스페인 스페인 493.3
12 중화민국 중화민국 423.6
13 포르투갈 포르투갈 407.5
14 러시아 러시아 386.6
15 인도 인도 357.7
16 베네수엘라 베네수엘라 357.4
17 영국 영국 311.3
18 오스트리아 오스트리아 307.5
19 레바논 레바논 286.8
20 벨기에 벨기에 227.7
21 필리핀 필리핀 187.9
22 국제결제은행 185.3
23 알제리 알제리 173.6
24 스웨덴 스웨덴 155.4
25 리비아 리비아 143.8
26 사우디아라비아 사우디아라비아 143.0
27 싱가포르 싱가포르 127.4
28 남아프리카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123.9
29 터키 터키 116.1
30 그리스 그리스 107.9
31 루마니아 루마니아 104.9
32 폴란드 폴란드 102.9
33 인도네시아 인도네시아 96.5
34 타이 타이 84.0
35 오스트레일리아 오스트레일리아 79.7
36 쿠웨이트 쿠웨이트 79.0
37 이집트 이집트 75.6
38 덴마크 덴마크 66.5
39 파키스탄 파키스탄 65.3
40 카자흐스탄 카자흐스탄 58.6

관련 정보들[편집]

2006년 을 기준으로, 세계 금협회의 금 상장지수펀드(gold exchange-traded fund)와 뉴욕귀금속거래소 골드 트러스트(COMEX Gold Trust)의 아이셰어즈(iShares)는 모두 합쳐 488톤의 금을 개인 투자자와 기관 투자자를 위해 보유하고 있다[3][4]. 2004년을 기준으로, 인도 국민들은 13000톤의 금을 장신구 또는 다른 가공된 형태로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5].

2001년을 기준으로, 채광된 금의 총량은 145000톤일 것으로 추정된다[6]. 2006년 4월 기준 가격으로 이것은 3조 달러의 가치를 갖는다[7]. 참고로 2006년 3월을 기준으로, 모든 주식 시장의 시가 총액을 합한 가격은 43.6조 달러이다[8].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