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해의 삽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그해의 삽화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1985년 8월 16일
방송 시간 금요일 밤 10:40 ~ 12:10
방송 분량 1시간 30분
방송 횟수 1부작
원작 하근찬의 소설,
《그해의 삽화》
연출 선우완
극본 장만철

그해의 삽화》은 MBC에서 1985년 8월 16일에 방영된 8.15 특집 드라마로, 광복 40주년 기념 문제작 시리즈 중 두 번째 작품이다.[1]

한편, 선생님 역을 맡은 강석란은 국민학교 교감으로 재직중인 아버지의 도움을 많이 받아 역할을 잘 소화하여 기대를 모았으며,[2] 또한 촬영 도중 엘스트라 한 명이 바다에 빠지는 사고가 있었으나 스티로폴이 든 소품 덕분에 무사하게 마무리된 헤프닝도 있었다고 한다.[2]

줄거리[편집]

일본인 아오야기는 일본이 패망하기 직전 어느 시골 마을에 학생들을 가르치는 선생으로 학생들에게 유난히 인기가 있었다. 아이들은 선생님의 작은 도시락을 들어주기 위해 경쟁도 하고, 선생님이 치는 풍금 소리에 맞춰 일본 노래를 멋들어지게 부르며 즐거워하곤 했다.[3][4]

등장 인물[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