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겸 (고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권겸(權謙. 생년 미상 ~ 1356년)은 고려 후기 인물로 정승 권부(權溥)의 아들이다. 본관은 안동.

생애[편집]

원나라에 가서 순군만호가 된 이후, 충목왕이 왕위를 이어 고려로 환국 할 때 판삼사사(判三司事)가 됐다. 공민왕 초기 딸을 원나라 황태자에게 바치고 태부감 태감이 됐다.

권겸의 가노(家奴) 홀지(忽只)가 박원주의 처를 권겸의 집에서 강제로 간음하니 전법사(典法司)에서, 그 일당 3인을 잡아 매질했다. 권겸은 공민왕이 "배원정책"을 펴자 기철, 노책과 난(亂)을 꾀하다가 주살되었다.

가계[편집]

  • 증조부 : 권수평(權守平)
  • 증조모 : 이씨, 이영(李榮, 잡직서령(雜織署令))의 딸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각주[편집]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