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 전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계속 전쟁
(제2차 세계 대전의 일부)
StuG III Ausf. G.jpg
날짜 1941년 ~ 1944년
장소 핀란드 전역
결과 소련의 승리.
조약을 통한 정전으로 핀란드의
소련 측 요구 수용
교전국
핀란드 핀란드
나치 독일 나치 독일
이탈리아 왕국 이탈리아 왕국
소련 소련
대영 제국 대영 제국
지휘관
핀란드칼 구스타프 만네르헤임 소련 키릴 메레츠코프
소련 레오니트 고보로프



계속 전쟁 혹은 제2차 소련-핀란드 전쟁제2차 세계 대전나치 독일이 소련을 침공하면서 핀란드가 독일의 동맹군이 되어 소련을 공격하면서 시작하였다. 핀란드에서는 1940년에 종전한 겨울 전쟁(제1차 소련-핀란드 전쟁)에 이어 1년 만에 양국이 다시 전쟁에 들어갔다고 하여 계속 전쟁이라고 한다. 그러나 소련 측의 입장에서 보면 대조국 전쟁(제2차 세계 대전)의 여러 전선 가운데 하나였을 뿐이다. 1941년 6월에 발발, 1944년 9월에 끝났다. 1947년파리 조약으로 전쟁이 공식적으로 종식되었다.

핀란드군의 임무는 핀란드로 진주한 독일 산악 군단과 더불어 북부 소련의 무르만스크를 점령하여 바렌츠 해를 통해 서방 연합군이 소련을 지원하는 것을 막는 일이었으나, 다른 전선에 비해 전력이 열세였던 탓에 목적을 달성하지 못했다. 대신 겨울 전쟁 때 잃었던 동 카렐리야 땅을 다시 점령하였다. 하지만 레닌그라드 전투에 지원군을 보내달라는 독일의 요청은 거절하였다.

1944년 이후 전세가 바뀌어 소련이 거꾸로 핀란드로 침공해오자 핀란드는 독일과 맺었던 동맹을 파기하고 독일군을 공격하게 된다. 두 강대국 사이에 낀 핀란드로서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다. 지금도 핀란드는 경제 체제는 서방식 자본주의 체제를, 군사 무기 체계는 소련식을 유지하는 등 강대국 사이에서 균형을 유지하고 있다.

출처[편집]

핀란드의 책[편집]

  • Finnish National Archive Luovutukset: Research on prisoner-of-war deaths, extraditions and deportations from Finland between 1939–55, Research project, See[깨진 링크]
  • Krosby, H. Peter (1966). 《Nikkelidiplomatiaa Petsamossa 1940-1941》. Kirjayhtyma
  • Krosby, H. Peter (1967). 《Suomen valinta 1941》. Kirjayhtyma
  • Polvinen, Tuomo I. (1979). 《Suomi kansainvälisessä politiikassa 1941–1947, osa 1: 1941–1943: Barbarossasta Teheraniin》. WSOY
  • Polvinen, Tuomo I. (1980). 《Suomi kansainvälisessä politiikassa 1941–1947, osa 2: 1944: Teheranista Jaltaan》. WSOY
  • Polvinen, Tuomo I. (1981). 《Suomi kansainvälisessä politiikassa 1941–1947, osa 3: 1945–1947: Jaltasta Pariisin rauhaan》. WSOY
  • Sana, Elina (1994). 《Luovutetut/ The Extradited: Finland's Extraditions to the Gestapo》. WSOY. ISBN 951-0-27975-7
  • Seppinen, Ilkka (1983). 《Suomen Ulkomaankaupan ehdot 1939–1944》. ISBN 951-9254-48-X

러시아의 책[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