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바셋하운드 강아지
갓 태어난웰시 스프링어 스패니얼 강아지

강아지새끼를 말한다.[1] 갓 태어난 강아지의 체중은 견종에 따라 크게 차이가 나며 소형 견종들은 100~200g, 대형 견종들은 400~500g, 초대형 견종들은 700g 까지 나간다.[1] 강아지는 성체로 발달하는 과정에 있으므로 자라면서 털색이나 체형 등이 달라질 수 있으며[2] 정서적인 변화를 겪기도 한다.[3]

명칭[편집]

한국어 ‘강아지’는 ‘개’에 어린 짐승을 뜻하는 ‘아지’가 붙은 말이다. 제주도 사투리로는 강생이라고 한다. 각 언어마다 강아지에 대한 별도의 명칭이 있는데, 영어로는 강아지를 ‘Puppy’(퍼피)라 부르며, 일본어로는 ‘小犬(코이누)’라 하며, 중국어로는 '小狗(샤오거우)' 혹은 幼犬(유추안) 이라한다.

발달[편집]

암캐가 발정기를 맞으면 외음부가 부어오르며 약간의 출혈을 보인다. 혈흔을 발견한 날로부터 12일 전후로 임신이 가능하다. 임신 징후는 1 개월 뒤쯤에 나타나는데 유두가 굵어지고 유방이 발달하며 식욕이 왕성해진다.[4] 개의 임신 기간은 보통 2달 이며 2 - 3일 정도 차이를 보일 수 있다. 잉태한 강아지의 수가 많으면 보다 빨리 출산하는 경향이 있다.[5] 보통은 임신한 지 63일 무렵 양막이 터지면서 출산이 이루어진다. 출산한 암캐는 갓 태어난 강아지에 묻은 양수와 양막을 핥아 내고 탯줄을 이빨로 끊는다. 감염의 방지를 위해 사람이 탯줄을 자를 때에는 소독된 가위로 탯줄을 1 cm 정도 남기고 잘라낸 뒤 실로 묶고 소독약을 발라준다.[4]

태어난 강아지는 생후 10일까지를 신생아로 본다. 강아지는 견종에 따라 체중이 매우 다양하며 태어난 지 14일 무렵 눈을 뜨고 소리에 반응하며 걷기 시작한다.[6] 몸떨기 반사는 그 보다 1주일 정도 빠르다. 젓빨기는 첫 2주간은 2시간 마다 이루어지며 8일만에 몸무게가 두 배로 늘 정도로 빠르게 성장한다. 이 기간엔 따로 마련한 출산장에서 강아지의 관리를 전적으로 어미개에게 맡기는 것이 좋다.[7] 강아지가 자신의 몸음 부들부들 떠는 몸떨기 반사는 체온을 유지하기 위한 자연스런 반응이다. 강아지는 생후 3주에서 3개월에 걸쳐 한 배에서 나온 강아지들과 어미, 사람들과 사회적 관계를 맺는 이행기를 거친다. 이 시기 강아지들에겐 나중에 어미나 같이 태어난 강아지와 떨어져 홀로 살아갈 앞날을 위해 다른 동물들과 마주치는 훈련이 필요하다. 이행기의 강아지는 호기심이 왕성하여 바닥에 떨어진 것은 전기코드나 작은 물건을 가리지 않고 물어 뜯기 때문에 안전에 주의하여야 한다.[8]

생후 20일 - 30일까지 젖을 먹으며 그 이후엔 어미의 먹이에 관심을 갖는다.[9] 생후 3주부터 이유식을 준비하여 준다. 이유식은 습기가 많은 물렁물렁한 음식으로 시작하며 씨리얼, 아기밀, 다진 고기, 스크램블 에그 등을 혼합하여 고단백 고탄수화물 음식을 준다.[8]

사회화[편집]

놀이를 하는 강아지
강아지의 사회화

개는 매우 강한 사회성을 보이는 동물이며 강아지는 어미나 자신들 끼리 노는 데 대부분의 시간을 보낸다. 사람과의 사회적 관계를 맺는 것은 8주에서 12주 무렵부터 이루어지며 점차 사람과 상호 반응하는 사회적 기술을 익히게 된다. 이 시기에 사람이나 성체 개로부터 위협을 겪으면 정서적으로 크게 위축될 수 있다.[10][11]

강아지는 주인 또는 우두머리로부터 통제받고 명령받는 것을 배워야 한다. 정확한 규칙과 규율에 따라 기르지 못한 개는 스트레스를 받으며 자신이 집단이나 가족의 리더가 되려고 하는 경향을 보인다.[12]

강아지 관련 직업,산업[편집]

1.펫시터

-애완동물을 돌봐주는 사람
-맞벌이 부부나 직장생활하는 독신자가 요청한 시간동안 애완동물을 산책시키거나 운동시키고 돌봐줍니다.

2.애견 호텔

3.강아지 유치원

4.포펫(For PET)운영자

-애견을 기를 때 필요한 다양한 애견용품 판매
-애견인의 다양한 소비욕구를 충족 시켜줄 수 있는 용품을 갖추고,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5.애견 미용사

6.수의사

-동물의 보건과 환경 위생 및 각종 질병 예방과 진료는 물론, 인수 공통 전염병의 예방과 진료를 하는 의사

7.반려동물 장례지도사


발병률 높은 질병/증상[편집]

1.파보장염.[1]

-주로 6주-6개월까지의 어린강아지에게서 많이 나타나는 출혈성 장염을 일으키는 급성 위장관 질환
-바이러스가 외부의 환경에서 생존하다가 개의 입을 통하여 감염
-증상:구토 및 설사, 식욕부진, 고열, 혈변, 탈수증상으로 인한 저혈당, 쇼크 등등

2.심장사상충.[2]

- 모기가 심장사상충에 감염되었던 동물을 흡혈 후 다른 동물을 물게 되면그 유충이 옮겨지면서 감염
-증상:사상충은 잠복기가 있어 초기 발견은 어렵다. 후에 증상은 운동성 감소, 호흡곤란, 체중감소, 실신, 기침, 혈뇨등 등등

3.슬개골 탈구.[3]

-무릎 관절 위에 있는 슬개골이 어긋나는 질병, 사고나 높은 곳에서 추락하는 등의 충격에 의해 발생, 선천적 관절 형태의 문제
-증상:가벼운 경우에는 통증도 없고 개가 스스로 이탈을 치료 하느네 가능
      심한 경우에는 어긋난 관절부가 붓거나 인대가 파열되어 아프기 때문에 다리를 질질 끌거나 들고 걷기도 함

4.켄넬코프.[4]

-강아지 감기( 강아지 전염성 기관지염), 바이러스나 세균 등의 감염으로 발생
-증상: 기침, 식욕저하, 콧물, 눈곱, 발열 등등

5.외이염[5]

-원인: 해부학적 이도의 구조, 알레르기, 목욕 중 들어간 물, 잘못된 귀 청소 방법
-증상: 초기에는 털이 벗겨지고, 붉은 종기 같은 것이 생기는 염증성 변화, 악취와 분비물, 종창, 조직의 석회화나 골화 발생

예방 접종[편집]

강아지는 어미젖을 때면 모체로부터 주어지던 면역 기능이 중단되어 병에 걸리기 쉽게 된다. 애완견의 주요 사망 시기는 생후 2개월 미만의 강아지 때가 아니면 10 살 이상의 고령견이 대부분이다. 전염병의 방지를 위해 모견부터 철저히 예방 접종을 하고 강아지도 3차에 걸쳐 예방 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13] 예방 접종은 보통 5종 또는 7종의 질병에 대한 종합 예방 접종을 실시하며 동물 병원에서 항체 검사를 통해 부족한 백신을 추가로 접종하는 것이 좋다.[14]

1차 예방 접종은 생후 6-8주 사이에 이루어지며 이후 2 - 3 주 간격을 두고 추가적인 접종을 한다. 접종 백신으로는 DHPPL(Distemper, infectious Hepatitis, Parainfluenza, Parvo Virus Infection, Lept-tospira / 홍역, 전염성 간염, 감기, 파라보 장염, 렙토스피라) 종합 백신과 코로나장염 백신, 켄넬코프 백신, 광견병 백신 등이 있다.[15]


개에게 해로운 음식과 성분[편집]

개의 종류마다 달리 반응할 수 있으나, 일반적으로 다음의 음식들을 주면 안 된다.[16]

문제 음식 문제 성분 먹으면 어떻게 되나
초콜릿[17] 메틸잔틴(methylxanthines) : 카페인, 테오브로민 구토, 탈수, 복통, 심한 불안, 근육 경련, 비규칙적인 심장 박동, 체온 상승, 발작, 죽음
우유, 치즈 유당(락토스) 구토, 설사, 기타 위장장애 가능.
마늘, 양파 적혈구 약화, 활동성 낮춤. 개에 따라 달리 반응하며, 많이 먹이지 않으면 괜찮을 수 있다.[17]
마카다미아 걸을 수 없게 됨.(특히 뒷다리) 설사, 비틀거림, 우울증, 떨림 증세, 저체온증
포도, 건포도 급격한 신부전으로 인한 죽음. 또는 구토, 설사, 혼수 상태, 탈수증, 식욕감퇴
아보카도 펄신(persin) 복통, 호흡곤란, 위장 막힘(씨를 먹었을 경우)
사과 속, 자두, 복숭아, 배, 살구 시안배당체(cyanogenic glycosides) 현기증, 호흡곤란, 발작, 쓰러짐, 과호흡 증후군, 쇼크, 혼수상태
이스트 반죽을 발효시켜 만든 빵 위에서 생기는 알코올 개의 위와 창자를 늘림. 소화기관에 막대한 양의 가스 발생. 심한 고통, 위, 장 파열. 구토, 복부통증, 무기력증
커피, 카페인 음료 메틸화크산틴 구토, 초조함, 심계항진증, 죽음
베이컨 많은 지방 췌장염으로 인한 소화, 영양소 흡수 장애와 관련된 모든 질병.


개에게 이로운 음식[편집]

( 주의: 뭐든 너무 많은 음식 공급은 좋지 않다)

1.귀리

-섬유질의 좋은 공급원
-위를 가라앉히고 강아지의 소화관을 조절하는데 도움

2.정어리

-칼슘, 철, 칼륨, 단백질로 가득 차 있음
-피부와 코트에 좋은 오메가3 지방산 EPA와 DHA가 들어있어 면역체계를 조절하고 염증을 줄여준다( 알레르기, 관절염, 자가면역질환에 좋다)

3.고구마

-탄수화물 소화에 도움, 저혈당에 도움

갤러리[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신생 강아지의 임상적 특징, 농촌진흥청
  2. 최덕황, 《애견미용배우기》, 넥서스, 2003년, ISBN 978-89-8977-862-2, 81쪽 - 특히 요크셔테리어는 털색이 변하는 일이 흔하다.
  3. 아덴 무어, 김혜진 역, 《우리집 강아지 심리 백과 - 애완동물 전문가 아덴 무어가 전하는 77가지 애견심리》, 살림LIFE, 2008년, ISBN 978-89-5220-891-0, 44쪽
  4. 삼육대학교 자연과학연구소, 《생명자원과학개론》, 유한문화사, 2000년, ISBN 978-89-7722-105-5, 93쪽
  5. 아름드리, 《365일 애완견 기르기》, 지경사, 2001년, ISBN 89-3191-138-6, 44쪽
  6. 셜리 칼스톤 (1985). 《애견 화장실 훈련 7일 프로그램》. 보누스. 25쪽. ISBN 9788991360518. 
  7. Margaret Moore, 박우대 역, 《수의외과 간호학》, 한진, 2005년, ISBN 89-8641-252-7, 263쪽
  8. Margaret Moore, 박우대 역, 《수의외과 간호학》, 한진, 2005년, ISBN 89-8641-252-7, 267쪽
  9. 신생견의 관리, 말티하우스
  10. Paddock, Arliss. “The Importance of Puppy Socialization”. American Kennel Club. 2014년 1월 2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4년 1월 28일에 확인함. 
  11. 셜리 칼스톤 (1985). 《애견 화장실 훈련 7일 프로그램》. 보누스. 29쪽. ISBN 9788991360518. 
  12. 스티브 더노 (2003). 《강아지가 기가 막혀》. 부키. 83쪽. ISBN 9788960510524. 
  13. 박대곤의동물병원25시 - 신생견 전염병 주의보, 중앙일보, 2006년 7월 10일
  14. 손영, 《손영의 풍산개 이야기》, 아름다운사람들, 2006년, ISBN 978-89-9106-615-1, 142쪽
  15. 강아지 예방접종, 9Dog
  16. Foodbeast (2014년 5월 26일). “개를 죽일 수 있는 사람 음식 12”. 허핑턴포스트. 2018년 12월 30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17. 스사키 야스히코 (2008). 《강아지 영양학 사전》. 보누스. 233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