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상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강상중(姜尙中, 1950년 8월 12일 ~ )은 일본 구마모토현 구마모토 시 출생의 재일 한국인 2세이며, 대한민국 국적자 출신으로는 최초의 도쿄 대학 교수를 지낸 국제정치학자이다.

생애[편집]

규슈 구마모토 현에서 재일 한국인 2세로 태어나 폐품 수집상으로 일하던 부모 밑에서 자랐다. 재일 한국인으로서 일본 이름을 쓰고 일본 학교를 다니며 자기 정체성에 대해 치열하게 고민하던 중 1972년 와세다 대학 재학중 '한국문화연구회'에 참가하고 한국을 방문한 것을 계기로 이제껏 써왔던 통명(通名)인 '나가노 데쓰오'(일본어: 永野 鉄男)라는 일본명을 버리고, 지금의 한국 본명을 쓰기 시작했다. 재일 한국인이라는 이유로 사회 진출이 어려워 대학원에서 유예 기간을 갖던 중 은사의 권고로 독일 유학을 떠났다. 뉘른베르크대학에서 베버와 푸코, 사이드를 파고들며 정치학과 정치사상사를 전공했다.

재일 한국인 최초로 도쿄대학 정교수가 되었고, 도쿄대학 대학원 정보학환 교수, 도쿄대학 현대한국연구센터장을 거쳐 세이가쿠인대학 총장을 역임했다. 일본의 근대화 과정과 전후 일본에 대한 날카로운 분석으로 일본 사회에서 비판적 지식인으로 자리 잡았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 국제 기독교 대학 조교수
  • 국제 기독교 대학 준교수
  • 1998년 도쿄 대학 학제정보학환 교수
  • 2013년 4월 세이가쿠인(聖學院)대학 학장 취임
  • 2015년 3월 세이가쿠인 대학 학장 사임, 도쿄 대학 명예교수
  • 2016년 1월 구마모토 현립극장 이사장 겸 관장 취임

저서[편집]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