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대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유엔 안보리 등 국제기구에 대국은 인정된다.

강대국(强大國, great power)은 국력이 강하고 정치적, 군사적, 경제적 영향력을 이웃하는 다른 나라와 지역을 넘어 전 세계에까지 행사할 수 있는 나라를 말한다. 또는 복수로 열강(列强, 문화어: 렬강)이라고도 부른다.

강대국이라는 용어는 나폴레옹 전쟁의 종전처리 문제가 한창 논의되던 1814년 처음 소개되었으며, 1815년 빈 회의를 통해 유명해졌다. 그러나 극초강대국이라는 용어가 냉전 종식 이후에 도입된 단어임에도 그 이전 시대에 큰 헤게모니를 가진 나라들에 종종 사용되듯,[1][2][3][4] 강대국이라는 용어도 1815년 이전의 국가들에 대해서도 사용되기도 한다.

미국구 소련 같이 강대국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 자신의 이익을 보호하고 관철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국가를 초강대국(超強大國)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냉전이 붕괴된 이후에 미국이 세계유일의 초강대국이 되자 이러한 미국의 모습을 표현하는 극초강대국이라는 용어도 사용된다. 강대국과 이들 단어들은 아직까지 완성된 정의가 없으며, 오히려 경험적 실체에 대한 묘사에 가깝다.[5]

강대국의 성격[편집]

     초강대국      강대국      지역 강국      중견국

비록 아직까지 완성된 강대국의 정의는 없지만, 여러 학자들이 강대국을 규정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국력 차원[편집]

'French Diplomacy in the Postwar Period'라는 저서에서 프랑스 역사학자 장-바티스트 뒤로젤은 '다른 어떤 타국과 맞서도 독립을 유지할 수 있는 국가'라고 말했다. 레오폴트 폰 랑케는 그의 글 'The Great Powers'(1833년)에서 '다른 어떤 타국, 심지어 그 동맹과 맞서서도 국가를 유지할 수 있는 나라'라고 말했다.

그러나 어떤 강국이 세계적인 주요 강국들 중 어떠한 하나와도 맞설수 있어야 그 나라가 강대국이라는 정의는 강대국간의 국력이 서로 동일하거나 비슷하다는 결론에 이르게 될 수 있으므로 국력의 차이가 있는 여러 강대국들이 공존하는 것을 설명하지 못하는 문제가 있다.

공간 차원[편집]

모든 국가는 이익, 행위, 전력 투사에 있어서 지리적인 범위가 있다. 이 지리적인 범위는 지역 강국과 강대국을 가르는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지역 강국의 지리적 범위는 그 국가가 위치한 지역에 제한되어 있다. 강대국은 이러한 범위를 넘어서 존재하는 모든 국제 질서에 대한 실질적 영향력을 보유해야 한다. 아널드 J. 토인비는 강대국을 동시대의 사회(society, 토인비의 '사회'란 문화권과 비슷한 의미이며, 새뮤얼 헌팅턴의 '문명'과 비슷한 개념)의 가장 넓은 범위에 정치적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는 것으로 정의하였다.[6]

강대국은 이웃나라와 지역을 넘어선 세계적 범위의 상황에 관여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해야 하며, 이는 그 국가가 이미 세계적 범위에서 행위를 할 이유가 있다는 의미이므로 이 두가지는 연관되어 있다.[7]

상황과 지위 차원[편집]

정치학자 조지 모델스키는 강대국의 조건으로 세계 어디라도 군사력을 투사할 수 있는 해군력을 꼽으면서도 '강대국은 권리와 의무로 짜여진 그물망 안에서의 강국들의 위치에 따라 규정된다.'고 하였다.[8]

강대국은 어떠한 형식으로든 공식적으로 강대국으로서 인정될 필요가 있다는 견해도 있으며,[9] 그렇지 않다면 묵시적으로라도 기존 강대국들에게 인정받아야다고 하는 견해도 있다.[10] 또한, 어느나라가 여러 강대국의 요소를 갖추고 있다고 해도 그 국가가 스스로 강대국으로서의 행위를 하고자 의욕해야만하며 그렇지 않으면 강대국이 될 수 없다는 견해도 있다.[10]

그리고 강대국은 그 시대의 정치적, 국제적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모임에 자신의 자리를 만들 수 있을 만큼의 영향력을 보유해야한다. 역사적으로 빈 회의, 베를린 회의, 베르사유 조약, 베스트팔렌 조약이 그런 모임였다.

상식[편집]

강대국에 대한 합의된 정의에 대한 논의가 정리되지 않는 상황에서 신사실주의 국제정치학자인 케네스 월츠는 강대국은 그저 상식으로 누구나 판별할 수 있다고 말한다.

전지구적 영향력을 행사하던 강대국 체제에서 미소 양국의 초강대국 시대가 열리자 강대국 개념은 버려졌고, 다시 소련이 붕괴하자 마찬가지 일이 일어났다. 앞으로 '하나의 초강대국과 다극체제', '극초강대국' 혹은 어떠한 체제든 국제관계에서의 중요하게 여겨졌던 것들이 다른 것으로 바뀔 수도 있는 것이다.

강대국 목록[편집]

1815 1878 1900 1919 1939 1945 c. 2000 c. 2010
오스트리아 제국 오스트리아 제국[nb 1]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기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nb 2]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기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nb 3]
대영 제국의 기 대영 제국[nb 4] 대영 제국의 기 대영 제국[nb 5] 대영 제국의 기 대영 제국[nb 6] 대영 제국의 기 대영 제국[nb 7] 대영 제국의 기 대영 제국[nb 9] 영국의 기 영국[nb 10] 영국의 기 영국[nb 11] 영국의 기 영국[nb 12]
중화민국 중화민국[nb 13]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nb 14]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nb 15]
프랑스 제1제국 프랑스 제1제국[nb 16] 프랑스 프랑스 제3공화국[nb 17] 프랑스 프랑스 제3공화국[nb 18] 프랑스 프랑스 제3공화국[nb 19] 프랑스 프랑스 제3공화국[nb 20] 프랑스 프랑스 제4공화국[nb 21] 프랑스 프랑스[nb 22] 프랑스 프랑스[nb 23]
프로이센 프로이센 왕국[nb 24] 독일 제국 독일 제국[nb 25] 독일 제국 독일 제국[nb 26] 나치 독일 나치 독일[nb 27] 독일 독일[nb 28] 독일 독일[nb 29]
이탈리아 왕국의 기 이탈리아 왕국[nb 30] 이탈리아 왕국의 기 이탈리아 왕국[nb 31] 이탈리아 왕국의 기 이탈리아 왕국[nb 32] 이탈리아 왕국의 기 이탈리아 왕국[nb 33] 이탈리아 이탈리아[nb 34] 이탈리아 이탈리아[nb 35]
일본 제국 일본 제국[nb 36] 일본 제국 일본 제국[nb 38] 일본 제국 일본 제국[nb 39] 일본 일본[nb 40] 일본 일본[nb 41]
오스만 제국 오스만 제국[nb 42] 오스만 제국 오스만 제국[nb 43] 오스만 제국 오스만 제국[nb 44]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nb 45]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nb 46]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nb 47] 소련 소련[nb 48] 소련 소련[nb 49] 러시아 러시아[nb 50] 러시아 러시아[nb 51]
미국 미국[nb 52] 미국 미국[nb 53] 미국 미국[nb 54] 미국 미국[nb 55] 미국 미국[nb 56] 미국 미국[nb 57]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보관 된 사본”. 2011년 7월 1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6월 20일에 확인함. 
  2. “Hyperpower Balancing and American Foreign Policy: Targeting Rogue States”. 2009년 8월 1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4월 23일에 확인함. 
  3. History and the Hyperpower | Foreign Affairs
  4. Amy Chua, Days of Empire, http://search.barnesandnoble.com/Day-of-Empire/Amy-Chua/e/9780385512848
  5. Waltz, Kenneth N (1979). Theory of International Politics. McGraw-Hill. p. 131.
  6. Toynbee, Arnold J (1926). The World After the Peace Conference. Humphrey Milford and Oxford University Press. p. 4.
  7. Stoll, Richard J – State Power, World Views, and the Major Powers, Contained in: Stoll and Ward (eds) – Power in World Politics, Lynne Rienner (1989)
  8. Modelski, George (1972). Principles of World Politics. Free Press. p. 141
  9. Danilovic, Vesna. "When the Stakes Are High—Deterrence and Conflict among Major Powers", University of Michigan Press (2002), p 27, p225-p228
  10. Domke, William K – Power, Political Capacity, and Security in the Global System, Contained in: Stoll and Ward (eds) – Power in World Politics, Lynn Rienner (1989)
  11. Peter Howard (2008). 〈Great Powers〉. 《Encarta》. MSN. 2009년 10월 3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8년 12월 20일에 확인함. 
  12. Fueter, Eduard (1922). 《World history, 1815–1920》. United States of America: Harcourt, Brace and Company. 25–28, 36–44쪽. ISBN 1584770775. 
  13. Danilovic, Vesna. "When the Stakes Are High—Deterrence and Conflict among Major Powers", University of Michigan Press (2002), pp 27, 225–228 (PDF chapter downloads) (PDF copy).
  14. McCarthy, Justin (1880). 《A History of Our Own Times, from 1880 to the Diamond Jubilee》. New York, United States of America: Harper & Brothers, Publishers. 475–476쪽. 
  15. Dallin, David. 《The Rise of Russia in Asia》. 
  16. MacMillan, Margaret (2003). 《Paris 1919》. United States of America: Random House Trade. 36, 306, 431쪽. ISBN 0-375-76052-0. 
  17. Harrison, M (2000) The Economics of World War II: Six Great Powers in International Comparison, Cambridge University Press.
  18. Louden, Robert (2007). 《The world we want》. United States of America: Oxford University Press US. 187쪽. ISBN 0195321375. 
  19. The Superpowers: The United States, Britain and the Soviet Union – Their Responsibility for Peace (1944), written by William T.R. Fox
  20. 《Canada Among Nations, 2004: Setting Priorities Straight》. McGill-Queen's Press - MQUP. 2005년 1월 17일. 85쪽. ISBN 0773528369. 2016년 6월 13일에 확인함.  ("The United States is the sole world's superpower. France, Italy, Germany and the United Kingdom are great powers")
  21. T. V. Paul; James J. Wirtz; Michel Fortmann (2005). 《Balance of Power》. United States of America: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Press, 2005. 59, 282쪽. ISBN 0791464016.  Accordingly, the great powers after the Cold War are Britain, China, France, Germany, Japan, Russia, and the United States p.59
  22. Sterio, Milena (2013). 《The right to self-determination under international law : "selfistans", secession and the rule of the great powers》. Milton Park, Abingdon, Oxon: Routledge. xii (preface)쪽. ISBN 0415668182. 2016년 6월 13일에 확인함.  ("The great powers are super-sovereign states: an exclusive club of the most powerful states economically, militarily, politically and strategically. These states include veto-wielding members of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United States, United Kingdom, France, China, and Russia), as well as economic powerhouses such as Germany, Italy and Japan.")
  23. 《Transforming Military Power since the Cold War: Britain, France, and the United States, 1991–2012》. Cambridge University Press. 2013. 224쪽. ISBN 1107471494. 2016년 6월 13일에 확인함.  (During the Kosovo War (1998) "...Contact Group consisting of six great powers (the United states, Russia, France, Britain, Germany and Italy).")
  24. McCourt, David (2014년 5월 28일). 《Britain and World Power Since 1945: Constructing a Nation's Role in International Politics》. United States of America: University of Michigan Press. ISBN 0472072218. 
  25. Baron, Joshua (2014년 1월 22일). 《Great Power Peace and American Primacy: The Origins and Future of a New International Order》. United States: Palgrave Macmillan. ISBN 1137299487. 
  26. Chalmers, Malcolm (May 2015). “A Force for Order: Strategic Underpinnings of the Next NSS and SDSR” (PDF). 《Royal United Services Institute》. Briefing Paper (SDSR 2015: Hard Choices Ahead): 2. While no longer a superpower (a position it lost in the 1940s), the UK remains much more than a 'middle power'. 
  27. Walker, William (2015년 9월 22일). “Trident's Replacement and the Survival of the United Kingdom”. 《International Institute for Strategic Studies, Global Politics and Strategy》 57 (5): 7–28. 2015년 12월 31일에 확인함. Trident as a pillar of the transatlantic relationship and symbol of the UK's desire to remain a great power with global reach. 
  28. P. Shearman, M. Sussex, European Security After 9/11(Ashgate, 2004) - According to Shearman and Sussex, both the UK and France were great powers now reduced to middle power status.
  29. UW Press: Korea's Future and the Great Powers
  30. Yong Deng and Thomas G. Moore (2004) "China Views Globalization: Toward a New Great-Power Politics?" The Washington Quarterly[깨진 링크]
  31. Yong Deng and Thomas G. Moore (2004) "China Views Globalization: Toward a New Great-Power Politics?" The Washington Quarterly[깨진 링크]
  32. Otte M, Greve J (2000) A Rising Middle Power?: German Foreign Policy in Transformation, 1989-1999, St. Martin's Press
  33. Sperling, James (2001). “Neither Hegemony nor Dominance: Reconsidering German Power in Post Cold-War Europe”. 《British Journal of Political Science》 31 (2). doi:10.1017/S0007123401000151. 
  34. Kennedy, Paul (1987). 《The Rise and Fall of the Great Powers》. United States of America: Random House. 204쪽. ISBN 0-394-54674-1. 
  35. Best, Antony; Hanhimäki, Jussi; Maiolo, Joseph; Schulze, Kirsten (2008). 《International History of the Twentieth Century and Beyond》. United States of America: Routledge. 9쪽. ISBN 0415438969. 
  36. Wight, Martin (2002). 《Power Politics》. United Kingdom: Continuum International Publishing Group. 46쪽. ISBN 0826461743. 
  37. Waltz, Kenneth (1979). 《Theory of International Politics》. United States of America: McGraw-Hill. 162쪽. ISBN 0-07-554852-6. 
  38. "Italy plays a prominent role in European and global military, cultural and diplomatic affairs. The country's European political, social and economic influence make it a major regional power." See Italy: Justice System and National Police Handbook, Vol. 1 (Washington, D.C.: International Business Publications, 2009), p. 9.
  39. Italy: 150 years of a small great power, eurasia-rivista.org, 21 December 2010
  40. Verbeek, Bertjan; Giacomello, Giampiero (2011). 《Italy's foreign policy in the twenty-first century : the new assertiveness of an aspiring middle power》. Lanham, Md.: Lexington Books. ISBN 978-0-7391-4868-6. 
  41. "Italy plays a prominent role in European and global military, cultural and diplomatic affairs. The country's European political, social and economic influence make it a major regional power." See Italy: Justice System and National Police Handbook, Vol. 1 (Washington, D.C.: International Business Publications, 2009), p. 9.
  42. Italy: 150 years of a small great power, eurasia-rivista.org, 21 December 2010
  43. Verbeek, Bertjan; Giacomello, Giampiero (2011). 《Italy's foreign policy in the twenty-first century : the new assertiveness of an aspiring middle power》. Lanham, Md.: Lexington Books. ISBN 978-0-7391-4868-6. 
  44. Richard N. Haass, "Asia's overlooked Great Power", Project Syndicate April 20, 2007.
  45. Robert W. Cox, 'Middlepowermanship, Japan, and Future World Order, International Journal, Vol. 44, No. 4 (1989), pp. 823-862.
  46. Howard, Douglas (2017). 《History of the Ottoman Empire》. Cambridge University Press. 232-233쪽. ISBN 978-0521727303. 
  47. Howard, Douglas (2017). 《History of the Ottoman Empire》. Cambridge University Press. 241쪽. ISBN 978-0521727303. 
  48. Howard, Douglas (2017). 《History of the Ottoman Empire》. Cambridge University Press. 267-268쪽. ISBN 978-0521727303. 
  49. Neumann, Iver B. (2008). “Russia as a great power, 1815–2007”. 《Journal of International Relations and Development》 11: 128–151 [p. 128]. doi:10.1057/jird.2008.7. As long as Russia's rationality of government deviates from present-day hegemonic neo-liberal models by favouring direct state rule rather than indirect governance, the West will not recognize Russia as a fully fledged great power. 
  50. “Analyzing American Power in the Post-Cold War Era”. 2007년 2월 28일에 확인함. 
내용주
  1. For Austria in 1815, see: [11][12][13]
  2. For Austria in 1880, see: [14]
  3. For Austria in 1900, see: [15]
  4. For the United Kingdom in 1815, see: [11][12][13]
  5. For the United Kingdom in 1880, see: [14]
  6. For the United Kingdom in 19900, see: [15]
  7. For the United Kingdom in 1919, see: [16]
  8. After the Statute of Westminster came into effect in 1931, the United Kingdom no longer represented the British Empire in world affairs.
  9. For the United Kingdom in 1938, see: [nb 8][17]
  10. For the United Kingdom in 1946, see: [11][18][19]
  11. For the United Kingdom in 2000, see: [20][21][18][11][22][23][24][25][26][27]
  12. For the United Kingdom in 2010, see: [20][21][18][11][25][28][26]
  13. For China in 1946, see: [11][18]
  14. For China in 2000, see: [11][18][21][25][29][30]
  15. For China in 2010, see: [11][18][21][25][29][31]
  16. For France in 1815, see: [11][12][13]
  17. For France in 1880, see: [14]
  18. For France in 1900, see: [15]
  19. For France in 1919, see: [16]
  20. For France in 1938, see: [17]
  21. For France in 1946, see: [11][18]
  22. For France in 2000, see: [20][11][18][21][22][23][25]
  23. For France in 2010, see: [20][11][18][21][25][28]
  24. For Germany in 1815, see: [11][12][13]
  25. For Germany in 1880, see: [14]
  26. For Germany in 1900, see: [15]
  27. For Germany in 1938, see: [17]
  28. For Germany in 2000, see: [20][11][21][22][23][25]
  29. For Germany in 2010, see: [20][11][21][25][32][33]
  30. For Italy in 1880, see: [34][35][36][37]
  31. For Italy in 1900, see: [15]
  32. For Italy in 1919, see: [16]
  33. For Italy in 1938, see: [17]
  34. For Italy in 2000, see: [20][22][23][38][39][40]
  35. For Italy in 2010, see: [20][22][23][41][42][43]
  36. For Japan in 1900, see: [15]
  37. "The Prime Minister of Canada (during the Treaty of Versailles) said that there were 'only three major powers left in the world the United States, Britain and Japan' ... (but) The Great Powers could not be consistent. At the instance of Britain, Japan's ally, they gave Japan five delegates to the Peace Conference, just like themselves, but in the Supreme Council the Japanese were generally ignored or treated as something of a joke." from MacMillan, Margaret (2003). 《Paris 1919》. United States of America: Random House Trade. 306쪽. ISBN 0-375-76052-0. 
  38. For Japan in 1919, see: [16][nb 37]
  39. For Japan in 1938, see: [17]
  40. For Japan in 2000, see: [11][21][29][44][22][25]
  41. For Japan in 2010, see: [11][21][29][44][25][45]
  42. For Ottoman Empire in 1815, see: [46]
  43. For Ottoman Empire in 1878, see: [47]
  44. For Ottoman Empire in 1815, s[48]
  45. For Russia in 1815, see: [11][12][13]
  46. For Russia in 1880, see: [14]
  47. For Russia in 1900, see: [15]
  48. For Russia in 1938, see: [17]
  49. For Russia in 1946, see: [11][18][19]
  50. For Russia in 2000, see: [11][18][21][29][22][23][25]
  51. For Russia in 2010, see: [11][18][21][29][25][49]
  52. For the United States in 1900, see: [15]
  53. For the United States in 1919, see: [16]
  54. For the United States in 1938, see: [17]
  55. For the United States in 1946, see: [11][18][19]
  56. For the United States in 2000, see: [20][11][18][21][50][22][23][25]
  57. For the United States in 2010, see: [20][11][18][21][50][22][2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