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근호 (정치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강근호(姜根鎬, 1934년 1월 25일 ~ 2008년 1월 30일)는 대한민국국회의원이다. 종교천주교이며, 세례명은 바오로이다.

생애[편집]

전북 옥구 출신으로 군산고와 중앙대를 나와 민선 2~3대 군산시장을 역임했으며 제 8대 국회의원(신민당)과 신민당 대변인을 지냈다. 그는 1971년 초선 의원으로서 정기국회에서 대정부 질문을 통해 훗날에 영화 ‘실미도’로 잘 알려진 ‘8·23 난동 사건’의 실체를 처음으로 공식 추궁하여 유신 이후 고문을 당하게까지 되었다.[1] 고문 후유증으로 한쪽 다리가 좋지 않아 지팡이를 짚었다. 이 여파로 당시 정래혁 국방장관이 사임하고 오치성 내무장관의 불신임안이 국회 사상 처음으로 통과되는 '10·2 국회 파동'을 불러오기도 했다. 이후 야인 생활을 하던 그는 2001년 4월 재선거에서 무소속 후보로 나서 군산시장으로 선출됐고, 2004년까지 군산시장직을 수행했다.[2] 그 뒤 숙환으로 2008년 1월 30일, 만 74세(향년 75세)로 타계했다.[3]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제8대 총선 국회의원(전북 군산시·옥구군) 8대 신민당 39.18% 38,293표 1위 군산시 국회의원 당선
제9대 총선 국회의원(서울 용산구·마포구) 9대 민주통일당 10.89% 23,244표 4위 낙선
제10대 총선 국회의원(전북 군산시·옥구군·이리시·익산군) 10대 민주통일당 23.67% 53,913표 3위 낙선
제13대 총선 국회의원(전북 군산시) 13대 무소속 0.00% 0표 5위 낙선
제15대 총선 국회의원(전북 군산시 갑) 15대 무소속 23.98% 14,007표 2위 낙선
제2회 지방 선거 전라북도 군산시장 37대 (민선 2기) 무소속 30.05% 30,938표 3위 낙선
4·26 재보궐선거 전라북도 군산시장 38대 (민선 2기) 무소속 55.6% 34,826표 1위 전라북도 군산시장 당선
제3회 지방 선거 전라북도 군산시장 39대 (민선 3기) 무소속 46.75% 44,275표 1위 전라북도 군산시장 당선

각주[편집]

  1. "실미도 폭로에 혹독한 고문" 강근호 군산시장 《연합뉴스》 2004년 1월 14일
  2. <'실미도' 덕에 강근호 군산시장 상종가> 《연합뉴스》 2004년 2월 24일
  3. '실미도 폭로' 강근호 전 군산시장 별세 《연합뉴스》 2008년 1월 30일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

Emblem of the National Assembly of Korea.svg 전 임
차형근
제8대 국회의원(군산시·옥구군)
1971년 7월 1일 ~ 1972년 10월 17일
신민당
후 임
(군산시·옥구군·이리시·익산군)채영철·김현기
Emblem of the National Assembly of Korea.svg
전임
김길준
(권한대행)송웅재
제38·39대 전라북도 군산시장(민선)
2001년 4월 27일 ~ 2005년 4월 8일
후임
(권한대행)송웅재
(권한대행)장재식
문동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