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갈고(羯鼓)는 과거 한국에서 사용되었던 무율 타악기이다. 혁부악기에 속한다.

장구와 거의 같은 모양이며 다만 축수가 양쪽으로 죄게 되고 열채를 양손에 쥐고 친다. 채를 양손에 쥐고 친다 하여 '양장구'라고도 부른다. 서역에서 나온 악기이며 한국에서는 언제부터 써 왔는지 밝혀져 있지 않으나 조선 말기에 궁중음악에 쓰였던 기록이 있다. 현재는 쓰지 않고 있다.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