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200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NPO 알마즈S-200 체계는 초장거리, 중고고도 지대공 미사일체계로 나토에는 SA-5 감몬으로 알려져 있다. S-200은 SR-71같은 고고도의 고속 항공기에 대응하기 위해 개발되었다. 북한은 S-200과 S-300을 보유하고 있는데 비해, 남한은 S-300을 철매2로 국산화 개발중이다.

구성[편집]

미사일[편집]

V-860/880(5V21/28) 미사일은 2단 추진 미사일이긴 하지만 이전의 미사일과는 달리 추진체가 따로 분리되진 않는다. 1단계로 미사일은 동체에 부착된 4개의 고체로켓 부스터에 의해 발사된다. 이들이 3에서 5.1초 동안 연소하고나면, 5D67 액체로켓엔진이 연소를 시작한다. 액체로켓엔진은 51-150초 동안 연소한다. 최대 사거리는 형식에 따라 150에서 300km이다[1]. 미사일은 중간유도는 지령유도이고 표적에 근접하면 반능동레이더유도 단계로 접어든다. 표적의 최고 속도는 마하 4. 교전 고도는 초기형의 경우 300에서 20,000 m, 후기형의 경우 35,000m이다. 탄두는 217kg의 고폭파편탄(2g 짜리 16,000개와 3.5g 짜리 21,000개를 발생시킴)이며 레이더 근접신관이나 지령신호에의해 폭파된다. 25KT 핵탄두는 지령신호에 의해서만 폭파된다. 각 미사일의 무게는 7018kg 정도이다.[1]

미사일의 중간 유도는 반능동지령유도를 사용하고 장거리에선 S-75지령유도 보다 훨씬 정확한 반능동레이더유도 방식을 러시아에선 최초로 사용하였다. 조기경보기에 대응한 수동 종말유도 방식의 존재에 대해서는 확실치 않다. 미사일의 최도 속도는 마하 8 정도이고 한 발 발사시 고고도의 폭격기와 같은 대형의 표적에 대한 명중률은 85%정도이다.

레이더[편집]

헝가리 케셀에서 촬영된 5N62 사격통제레이더

먼저 연대의 P-14(나토 코드: 톨 킹) 혹은 P-35/37(나토 코드: 바 록) A 밴드 조기 경보 레이더, PRV-17(나토 코드: 오드 패어) 고도측정 레이더, 1L22 피아식별 심문기에 의해 표적이 식별되면 5N62 (나토 코드: 스퀘어 패어) 사격통제레이더로 정보를 전송한다. 270km의 추적거리를 가진 5N62 연속파 H-밴드 사격통제레더는 표적을 추적 및 미사일을 유도하며, 한번에 한 개의 표적과만 교전할 수 있다.

북한[편집]

영국국제전략문제연구소(IISS)는 매년 발간하는 세계 군사력 보고서 밀리터리 밸런스(Military Balance)에서 북한이 1987년에서 1989년 사이에 SA-5 미사일 351발, 발사대 24개를 도입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1]

사용국가[편집]

현재사용국가[편집]

S-200 사용국가

과거사용국가[편집]

주석[편집]

더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