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WERTY 자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QWERTY 자판

QWERTY 자판(쿼티 자판)은 영어 타자기컴퓨터 자판에서 가장 널리 쓰이는 자판 배열이다. 자판의 왼쪽 상단의 여섯 글자를 따서 이름 붙여졌다. 1868년 크리스토퍼 숄스가 이 배열에 대한 특허를 냈다. 이후 숄스는 1873년에 레밍톤에게 이 특허를 팔았으며 레밍턴은 이후 타자기를 만들때 처음 사용하였다. 효율면에서 드보락 자판에 비해 떨어진다는 평가가 있으나 가장 널리 쓰이는 영문 자판이며 이를 기초로 많은 독일어의 QWERTZ 자판, 프랑스어의 AZERTY 자판같은 다른 언어를 위한 자판이 만들어졌다.

역사[편집]

쿼티 자판은 미국의 밀워키 주에 살았던 신문 편집자인 크리스토퍼 숄스에 의해 발명되었다. 이전의 자판은 주로 알파벳 순서로 배열되었는데 자판을 타자기로 칠때 인접한 키를 연달아 치게 되면 자주 엉키는 문제가 발생하였다. 숄스의 동료였던 제임스 덴스모어는 이렇게 엉키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적절하게 문자들을 다시 배열하면 어떻겠냐고 제안하였고 숄스가 이를 구현하였다. 키가 엉키게 되는 문제를 막기 위해서 자판의 배치를 바꾼것인데, 이것이 와전되어서 타이피스트가 느리게 치도록 설계된 자판이라는 오해가 널리 퍼져 있다. 영어 낱말의 많은 경우가 왼쪽을 보다 쓰게 되어 인구의 다수를 차지하는 오른손잡이에게는 좀 더 힘든 입력 배열이라는 주장도 있다. 그러나 현대의 컴퓨터 사용자 중 오른손잡이들에게는 오른손으로 마우스를 사용하기 때문에 오히려 편리하다고 볼 수 있다. 아래는 캐나다에서 사용되는 QWERTY 배열이다.

캐나다에서 사용되는 QWERTY 키보드

한글과 쿼티자판[편집]

두벌식 자판은 쿼티 자판과 공존하도록 만들어졌다. 왼쪽에는 자음이, 오른쪽에는 모음이 배치되어 서로 번갈아가면서 키를 치게 구성되었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인간공학 키보드나 LG전자의 인간공학 키보드는 이 자판이 갈라져 배치되어 있는데, 왼손 자음, 오른손 모음으로 대체적으로 지켜지고 있으나 ‘b’(ㅠ)키만 왼쪽으로 배치되어 있어 두벌식 자판으로는 한글을 입력하기가 불편하다. 그러나 세벌식 자판은 ‘b’(ㅜ)키와 ‘6’(ㅑ)키를 왼손으로 치는 게 더 효율적이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