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30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BM-30
종류 다연장로켓포
국가 소련 소련, 러시아 러시아
역사
사용국가 소련 소련, 러시아 러시아
제원
중량 43.7t
길이 12.4m
3.1m
높이 3.1m

탄약 9M55K, 9MssK2, 9M55K4, 9M55K5, 9M55F, 9M528
탄약중량 800kg
구경 300mm
연사속도 5초에 1발
사거리 20km

주무장 12연장 300mm 로켓
부무장
엔진 D12A-525A 디젤엔진 (525마력)
최고속도 60 km/h

개발[편집]

연성 및 강성장갑을 지닌 자주포나 미사일 시스템을 파괴하기 위해서 러시아는 개발을 시작, 1983년 개발되어 1987년부터 대량생산되어 배치되기 시작했다. BM-30은 발사차량, 장전차량, 로켓, 연습장비, 수리장비로 구성되어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구경의 다연장로켓포로, 미국의 M270A1 MLRS와도 필적하는 성능을 가진 무기이다. 1문이 일제사격시 총 864발의 자탄살포가 가능하다. 소도시 하나는 파괴할 수 있는 화력이다.

특징[편집]

미군의 MLRS를 능가하는 파괴력을 가지고 있다. 넓은 범위를 초토화 시키는 것이 가능한 다연장로켓이다. 적 기갑 전력 격멸, 대포병사격, 밀집된 전차부대 격멸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BM-30은 소련 붕괴 후 한 때 생산을 중단했지만 러시아 연방은 이후에 곧 재개했다.

대한민국의 도입 시도[편집]

대한민국불곰사업 당시에 BM-27과 BM-30을 도입하길 원했다. 단 1문으로 북한군 포병부대쯤은 격멸시킬 수 있을만큼 강력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북한을 자극하고 싶지 않았던 러시아는 우라간(BM-27)과 스메르쉬(BM-30)의 판매를 거부하였고, 결국 대한민국은 이를 도입하지 못했다.

운용국[편집]

러시아 러시아 - 개발 및 운용. 300문 운용 중
벨라루스 벨라루스 - 소련 해체 후 보유. 48문 운용 중
쿠웨이트 쿠웨이트 - 러시아로부터 도입. 27문 운용 중
인도 인도 - 러시아로부터 도입. 38문 운용 중
알제리 알제리 - 러시아로부터 도입. 18문 운용 중
우크라이나 우크라이나 - 소련 해체 후 보유
투르크메니스탄 투르크메니스탄 - 소련 해체 후 보유
몽골 몽골

참고[편집]

  • Multiple Rocket Launchers, Romania - Jane's Armour and Artillery, 2003.
  • Russia's Arms Catalog 2004

더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