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년 문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2000년 문제1999년 12월 31일에서 2000년 1월 1일로 넘어갈 때 날짜나 시각을 다루는 과정에서 오류가 일어나는 문제로, 대표적인 컴퓨터 설계의 오류로 지적된다. 흔히 Y2K라 불리기도 하는데, 여기서 Y는 Year(년)를, K(엄밀하게는 소문자 k)는 1000을 나타내는 SI 접두어인 kilo(킬로)이다. 밀레니엄 버그(millenium bug)라고도 불린다.

2000년 문제는 사회 전반에서 2000년 1월 1일 자정 이후에 산업이나 경제, 전기 등 중단이 치명적인 곳에 문제를 일으킬 것이라는 우려를 낳았고, 신문 및 방송 매체의 영향으로 상당한 파장을 낳았다. 2000년 이전에 세계의 대부분의 회사들과 단체들이 자신들의 컴퓨터 시스템을 점검하고 교체했으며, 2000년 문제를 준비하는 과정은 컴퓨터 산업계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쳤다. 그러나 2000년 1월 1일이 되었을 때 예상과 같이 심각한 수준의 문제는 생기지 않았다.

배경[편집]

컴퓨터의 메모리와 기억 장치의 값이 비쌌고 대부분의 자료 처리는 80 열의 레코드 안에 텍스트 데이터를 표시했던 천공 카드에서 이루어져 데이터 입력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들어야 했던 1960년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를테면, 1963에서 맨 앞 두 자리 숫자를 빼고 63만 저장하면 그만큼 시간과 돈을 아낄 수 있었다. 그러나 2000년이 되면 이를 1900년으로 해석해야 할지, 2000년으로 해석해야 할지 컴퓨터가 판단하지 못한다는 데에서 문제의 심각성이 대두되었다.

1999년 12월 31일 자정으로 넘어갈 때, Y2K 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컴퓨터 시계는 연도를 1900년, 1980년, 또는 1983년으로 자동으로 설정해 버린다.

2010년 문제(Y2K10 문제)[편집]

2010년 문제2009년 12월 31일에서 2010년 1월 1일로 넘어갈 때 날짜나 시각을 다루는 과정에서 오류가 일어나는 문제로, Y2K+10 또는 Y2.01K라고도 한다.[1]

2010년에 다음과 같은 문제가 발생했다.

  • 일부 SMS 시스템에서 날짜를 표현하는 데 BCD를 사용하는데, 이 시스템이 2010년이 되면서 2010년을 2016년으로 출력하는 문제가 발생하였다.[2] LG전자에서 생산된 문제의 일부 휴대폰은 펌웨어를 업그레이드함으로써 해결되었다.[3]
  • 독일 저축은행협회의 회원사들이 발행한 직불카드에서 IC 칩을 읽는 과정에서 날짜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해 IC 칩을 읽지 못하는 문제가 있었다.[2]
  • 시만텍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시스템에서 2009년 12월 31일 이후의 날짜가 너무 오래된 날짜라고 판단하여 업데이트에 문제가 생기는 일이 일어났다.[2]
  • 특정 스팸 메일 필터링 프로그램은 2010년에 발송된 메일을 스팸으로 분류하였다.
  • 특정 현금 인출금기 및 카드 가맹점에서 카드 만료 기간이 지났다고 인식해 카드 사용이 거절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2010년, Y2K10 문제는 있었다, 안철수연구소, 2010년 2월 23일
  2. ‘2010년에도 계속되는 Y2K 악몽?’ 날짜관련 장애 속출, IDG, 2010년 1월 6일
  3. LG전자, 휴대폰 SMS 연도표시오류 SW 업그레이드 실시, 이티뉴스, 2010년 1월 2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