힉스 메커니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히그스 메커니즘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양자장론
Feynmann Diagram Gluon Radiation.svg
파인먼 도형의 예
(전자양전자쌍소멸로 인한 중간자 생성)
대칭
시공간 병진 대칭 · 로런츠 대칭 · 푸앵카레 대칭 · 등각 대칭
이산 대칭 전하 켤레 대칭 (C) · 반전성 (P) · 시간 역전 대칭 (T)
기타 게이지 대칭 · 초대칭
대칭 깨짐 자발 대칭 깨짐 · 골드스톤 보손 · 힉스 메커니즘 · 변칙
도구
기본 개념 전파 인자 · 윅 정리 (표준 순서) · LSZ 축약 공식 · 상관 함수
양자화 정준 양자화 · 경로 적분
산란 이론 산란 행렬 · 만델스탐 변수
섭동 이론 파인먼 도형 · 질량 껍질 · 가상 입자
조절
재규격화
파울리-빌라르 조절 · 차원 조절 · 최소뺄셈방식 · 재규격화군 · 유효 이론 (유효 작용)
게이지 이론 공변미분 · 파데예프-포포프 유령 · BRST 대칭 · 워드-다카하시 항등식
이론
장난감 모형 사승 상호작용 · 콜먼-와인버그 모형 · 시그마 모형 · 베스-추미노 모형
게이지 이론 양자 전기역학 · 양-밀스 이론 · 양자 색역학 · 전기·약 이론 · 표준 모형
대통일 이론 대통일 이론 · 페체이-퀸 이론 · 시소 메커니즘 · 최소 초대칭 표준 모형 · 테크니컬러
학자
초기 학자 위그너 · 마요라나 · 바일
전자기력 디랙 · 슈윙거 · 도모나가 · 파인먼 · 다이슨
강한 상호작용 유카와 · 겔만 · 그로스 · 폴리처 · 윌첵
약한 상호작용 양전닝 · 리정다오 · 난부 · 글래쇼 · 살람 · 와인버그 · 고바야시 · 마스카와 · 힉스 · 앙글레르
재규격화 펠트만 · 엇호프트 · 윌슨
v  d  e  h

양자장론에서, 힉스 메커니즘(영어: Higgs mechanism)은 게이지 이론의 게이지 대칭이 저절로 깨지면서게이지 보손페르미온질량을 갖는 과정이다. 표준 모형전약력 대칭 등 깨진 국소적 대칭을 다룰 때 사용한다.

힉스 메커니즘을 사용하려면, 이론에 힉스 장 H를 도입한다. 힉스 장은 스스로와 상호작용하는데 (멕시코 모자 퍼텐셜) 이에 따라 힉스 장은 진공 기대값(VEV)을 갖고, 대칭이 저절로 깨진다. 깨진 게이지 대칭의 게이지 보손과 힉스 장과 상호작용하는 페르미온은 이에 따라 질량을 얻게 된다. 본래 표준 모형과 같은 손지기 (chiral) 게이지 이론에서는 페르미온에 직접적으로 질량 항을 넣지 못하는데, 힉스 메커니즘으로 이와 같이 간접적으로 질량을 줄 수 있다. 또 대칭이 깨지지 않으면 게이지 보손은 질량을 가지지 않는다. (예를 들어, 표준 모형에서는 전자기 대칭 U(1)과 색 대칭 SU(3)이 깨지지 않는다. 따라서 이에 해당하는 게이지 보손인 광자글루온은 질량을 가지지 않는다.) 그러나 힉스 메커니즘으로 대칭을 깨면 게이지 보손은 깨진 대칭의 골드스톤 보손을 삼켜 질량을 얻게 된다.

표준 모형의 힉스 메커니즘[편집]

표준 모형에서는 본래 힉스 장은 약한 아이소스핀의 SU(2) 이중항을 따르는 스핀 0 복소장이다. 즉 네 개의 성분을 가진다. 대칭이 깨지면서 네 성분 중 셋은 W보손Z보손으로 가서 이들 입자를 질량을 가지게 만들고, 나머지 하나는 남아서 스칼라 입자인 힉스 보손을 이룬다.

힉스 메커니즘은 현재까지의 관측과 모순되지 않고, 표준 모형의 각종 예측에 필수적이다. 2012년에 거대 하드론 충돌기에서 힉스 보손으로 추측되는 입자가 발견되었다.

역사[편집]

물리학에서, 최초로 국소적 대칭이 깨짐을 다룬 이론은 초전도체를 다루는 BCS 이론이다. BCS 이론에서는 내부적인 U(1) 대칭이 저절로 깨지면서 쿠퍼 쌍이 생기게 된다. 이와 유사한 현상이 입자물리학에서도 나타날 수 있다는 사실은 1963년에 필립 워런 앤더슨이 지적하였다.[1]

힉스 메커니즘은 1964년에 세 그룹이 거의 동시에 각각 독자적으로 개발하였다. 이는 벨기에의 물리학자인 로버트 브라우트프랑수아 앙글레르[2], 영국의 물리학자인 피터 힉스[3], 미국의 제럴드 구럴닉(Gerald Stanford Guralnik), 칼 헤이건 (영어: Carl Richard Hagen)과 영국의 토머스 키블(Thomas Walter Bannerman Kibble)이다.[4] 이 때문에 간혹 "앤더슨-힉스 메커니즘"이나 "BEHGHK 메커니즘"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힉스 메커니즘"이라는 이름은 미국의 물리학자인 이휘소가 쓰기 시작하였다.

브라우트, 앙글레르, 힉스는 이 공로로 2004년 울프 물리학상을 공동 수상하였다. 브라우트, 앙글레르, 힉스, 구럴닉, 하겐, 키블 모두 이 공로로 2010년 사쿠라이 상을 공동 수상하였다. 이 공로로 앙글레르와 힉스는 2013년 노벨 물리학상을 공동 수상하였다. (로버트 브라우트는 2011년 사망하여, 노벨상을 수상할 수 없었다.)

대안[편집]

모든 이론이 힉스 메커니즘을 사용하여 전약력 대칭을 깨는 것은 아니다. 힉스 메커니즘의 대안으로 테크니컬러나 각종 복합 힉스 이론 (composite Higgs) 등이 있다.

참고 문헌[편집]

  1. Anderson, Philip Warren (1963년 4월). Plasmons, gauge invariance, and mass. 《Physical Review》 130 (1): 439–442. doi:10.1103/PhysRev.130.439. Bibcode1963PhRv..130..439A.
  2. Brout, Robert, François Englert (1964년). Broken symmetry and the mass of gauge vector mesons. 《Physical Review Letters》 13 (9): 321–323. doi:10.1103/PhysRevLett.13.321. Bibcode1964PhRvL..13..321E.
  3. Higgs, Peter Ware (1964년). Broken symmetries and the masses of gauge bosons. 《Physical Review Letters》 13 (16): 508–509. doi:10.1103/PhysRevLett.13.508. Bibcode1964PhRvL..13..508H.
  4. Guralnik, G. S., C. R. Hagen, T. W. B. Kibble (1964년). Global conservation laws and massless particles. 《Physical Review Letters》 13 (20): 585–587. doi:10.1103/PhysRevLett.13.585. Bibcode1964PhRvL..13..585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