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안 로만 리켈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후안 로만 리켈메
Riquelme 2009.jp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Juan Román Riquelme
국적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출생 1978년 6월 24일(1978-06-24) (36세)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산페르난도

182cm
포지션 공격형 미드필더
클럽 정보
현 소속팀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등번호 10
청소년 클럽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노스 주니어스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클럽1
연도 클럽 출장수 (골)
1996-2002
2002-2003
2003-2005
2005-2007
2007
2008-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스페인 바르셀로나
스페인 비야레알 (임대)
스페인 비야레알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임대)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1500(38)
0300(3)
0680(23)
0380(13)
0150(2)
1120(23)
국가대표팀2
1997
2008
1997-2008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U-20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U-23 (WC)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0210(7)
0060(1)
0510(17)

1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세며,
2009년 7월 23일 기준입니다.
2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08년 9월 14일 기준입니다.

후안 로만 리켈메 (스페인어: Juan Román Riquelme, 1978년 6월 24일, 부에노스아이레스 산 페르난도 ~ )는 아르헨티나의 축구 선수이다.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 오랜 기간 뛰었으며, 보카 주니어스비야레알에서의 인상적인 활약으로 잘 알려져 있다.

선수 경력[편집]

클럽 경력[편집]

UEFA 챔피언스리그 2005-06에서 그는 당시 상대적으로 약체로 평가 받던 소속팀 비야레알을 이끌고 조별예선에서 잉글랜드의 명문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누르고 올라왔으며, 8강에서는 이탈리아의 강호 인터 밀란을 원정골 우선 규칙으로 이기고 4강까지 진출했었다. 비록 아스날에게 밀려 탈락하긴 했지만 그의 이름을 알리기엔 충분한 활약을 펼쳤다.

대표팀 경력[편집]

2006년 FIFA 월드컵에서의 리켈메

리켈메는 1997년 FIFA 세계 청소년 축구 선수권 대회에서 4골을 기록하면서 파블로 아이마르. 에스테반 캄비아소 등과 함께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면서 아르헨티나가 우승하는데 기여하였다. 이러한 활약을 바탕으로 1997년부터 대표팀에 소집되었으며 2007년 코파 아메리카에도 출전했으나 남미의 라이벌 브라질에 막히며 8강에 만족해야했다.

리켈메가 국제 대회에 다시 모습을 드러낸 것은 2005년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이다. 그는 조별 예선 3경기에서 모두 골을 넣으며 아르헨티나를 토너먼트에 진출시켰고, 멕시코와의 준결승전에선 승부차기 첫 번째 키커로 나와 성공시키면서 결승까지 진출시켰다. 그러나 또다시 라이벌 브라질은 이러한 그의 움직임을 두려워해 그를 원천봉쇄하였고, 결국 준우승에 만족해야했다.

컨페더레이션스컵에서의 활약을 바탕으로 호세 페케르만 감독은 그를 2006년 FIFA 월드컵에서도 주전으로 발탁한다. 이에 보답하듯 그는 제 활약을 펼치며 조국 아르헨티나를 네덜란드, 코트디부아르, 세르비아-몬테네그로가 속한 죽음의 조에서 1위로 진출하게 했다. 특히 세르비아-몬테네그로와의 2차전에서는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되었다. 그러나 멕시코와의 16강전에서 연장전 혈투로 인한 체력 소모 때문에 페케르만은 8강 독일전에서 팀이 1-0으로 이기고 있던 상황에서 그를 교체시켜 쉬게 하였으나, 그 이후 동점골을 허용하며 결국 인상적인 경기를 보여주었음에도 조국이 승부차기 끝에 탈락하는 것을 지켜보아야했다.

2007년 코파 아메리카에서도 그는 5골을 넣으며 아르헨티나를 결승전까지 진출시켰으나 이번에도 그는 라이벌 브라질에 막히며 준우승에 만족하여야했다. 2008년 하계 올림픽하비에르 마스체라노, 니콜라스 파레하와 함께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그는 팀의 주장이 되어 이끌어가면서 아르헨티나가 본선 모든 경기를 이기면서 우승하는데 일조했다. 이번에는 그의 앞길을 항상 가로 막았던 브라질도 4강에서 이기면서 그를 막지 못 하였다.

그러나 이러한 활약을 보여주었음에도 당시 대표팀 감독이었던 아르헨티나의 전설인 축구 선수 디에고 마라도나와의 갈등으로 대표팀에 뽑히지 못 했으며 결국 2009년 그는 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하였다. 이후 후임 감독이었던 세르히오 바티스타가 그를 다시 대표팀에 복귀하려는 시도를 하였지만 실패한 바 있다.

경력[편집]

수상[편집]

아르헨티나 보카 주니어스


스페인 비야레알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


개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