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수정 (배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inema.png
황수정
출생 1972년 12월 24일(1972-12-24) (41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배우, 방송인
활동 기간 1994년 ~ 현재
자녀 1남 1녀 중 장녀

황수정(1972년 12월 24일 ~ )은 대한민국여배우이다.

이력[편집]

  • 1994년 SBS의 공채 MC 1기에 지석진, 조영구 등과 선발되어 방송인으로 입문하였고, 1995년 MBC 특집극 《칠갑산》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활동을 시작했다.
  • SBS 드라마 《해빙》(1995)에서 남한 청년과 사랑에 빠지는 북조선의 엘리트 여성 역, 《연어가 돌아올 때》(1996)에서 생모를 찾는 해외 입양아 역을 맡으면서 청순, 순수한 이미지로 주목 받기 시작했다.
  • 연기 활동 외에도 전문 MC 출신의 경험을 살려 음악 프로그램 《생방송 음악캠프》, 연예정보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 진행 외에도 여러 시상식의 진행자로 활약했다.
  • 1999년 MBC 사극 드라마 《허준》에서 여주인공 예진 아씨 역으로 단아한 이미지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이상적인 신붓감, 며느릿감 1위에 손꼽히기도 했다. 이후 드라마 《엄마야 누나야》(2000), 《네 자매 이야기》(2001)에 출연했지만 드라마 촬영시 녹화시간 펑크 등 불성실한 점이 드러났고 연기력 부족하다는 평을 받았다.[1]
  • 2001년 11월, 필로폰 투여 혐의로 전격 구속되었고, 이외에도 유부남과의 간통 혐의까지 추가돼 대중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2] [3] 징역형 집행유예 판결을 받은 황수정은 물의를 일으킨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대중들에게 따가운 시선을 받으며 약 6년 동안 연기자로 활동하지 못했다.
  • 2007년 SBS 드라마 《소금인형》과 2008년 영화 《밤과 낮》으로 연예계에 복귀했다.[4] [5]

출신 학교[편집]

  • 길동초등학교
  • 성덕여자중학교
  • 명일여자고등학교
  • 경원전문대학 시각디자인학과 (중퇴)[6]

주요 출연 작품[편집]

텔레비전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그외 활동[편집]

진행(MC)[편집]

라디오[편집]

  • 2001년 KBS 라디오 《밤을 잊은 그대에게》 DJ

방송 게스트[편집]

  • 1995년 SBS 《TV 최강전》
  • 1997년 KBS1 《체험, 삶의 현장》
  • 1997년 SBS 《이홍렬쇼 - 칵테일 토크》
  • 1998년 SBS 《이승연의 세이세이세이》
  • 2000년 SBS 《김혜수 플러스 유》
  • 2000년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 - 국민드라마》(서경석은 허준이다 편)
  • 2000년 MBC 《이소라의 사랑할까요 - B&B 토크》

음반[편집]

  • 2001년 시낭송집 《고백》

뮤직비디오[편집]

홍보대사[편집]

  • 2000년 엔 케시 전속 홍보이사
  • 2001년 한국방문의 해 명예 홍보사절

광고(CF)[편집]

수상 내역[편집]

  • 1995년 SBS 연기대상 드라마부문 신인연기상 《해빙》
  • 2000년 제13회 한국방송촬영감독연합회 '그리메 시상식 최우수여자연기상' 《허준》
  • 2000년 MBC 연기대상 여자 최우수연기상, 방송기자단 선정 올해의 탤런트상 《허준》
  • 2000년 한국연예협회 가수분과위원회 '가수가 뽑은 최고연기자상'


물의를 일으킨 사건[편집]

필로폰 투여 혐의, 간통 사건[편집]

2001년 11월, 황수정은 지난 8월 중순과 11월, 새벽 등 두차례에 걸쳐 서울 강남구 역삼동 자택에서 강씨와 필로폰 투여 혐의로 전격 구속되었으며 [7] [8], 이 사건으로 징역형 집행유예 판결을 받았다.[9] 또한 유부남(유흥업소 사장)과의 간통혐의가 추가 고소 되었는데,[10] 황수정과 함께 구속기소된 강모씨를 간통혐의로 고소했던 강씨 부인 박모씨가 2002년 1월, 수원의 모 변호사 사무실에서 황수정의 아버지와 강씨 어머니를 만나 간통혐의에 대한 고소를 취하하였고, 황수정과 강씨는 강씨의 부인 박모씨에게 각각 1억원과 5000만원의 합의금과 강씨는 두 딸의 양육비를 보조하는 조건으로 간통 혐의에 대한 고소 취소에 합의했다.[11]

촬영 펑크 외 거액 출연료 요구[편집]

2001년 드라마 《네 자매 이야기》의 큰딸 혜정 역에 당초 내정됐던 김지수의 대타로 급히 합류하게 된 황수정은 거액의 출연료를 요구해, 입방아에 오르기도 했다. 또한 당시 라디오 《밤은 잊은 그대에게》의 DJ 활동을 겸하고 있던 황수정은 드라마 촬영이 시작되자 건강상의 이유로 매번 촬영을 지연시켜 제작진과 드라마 내부에서 불평의 소리가 나왔고, 이로 인해 여러 연기자들이 시종일관 대기해야 하는 상황이 자주 벌어지며 문제가 되었다. 결국 황수정이 라디오를 관두는 것으로 마무리 되는듯해 보였지만 스태프들과 방송 스케줄을 짜면서 자신의 입장만을 고수해, 드라마 팀의 사기를 없앤다는 소문이 무성하게 퍼지면서 다시 동료 연기자들 사이에서 불만이 제기되었다.[12]


주석[편집]

  1. "[단독황수정 최근 모습 포착- '예진아씨 미모 그대로!']", 《스포츠조선》, 2010.10.14 작성.
  2. "[방송 황수정 충격확산]", 《한국일보》, 2001.11.14 작성.
  3. "[연예'황수정 히로뽕' 쇼크…시민들 "심한 배신감"]", 《동아일보》, 2001.11.14 작성.
  4. "영화로 컴백하는 황수정이 김지수 이상 불편한 이유", 《티브이데일리》, 2010.11.21 작성.
  5. "황수정 복귀, 그녀는 누구?‥ '허준' 예진아씨 맡아 인기 폭발 그 배우!", 《한국경제TV》, 2013.12.12 작성.
  6. 서주영. "황수정도 뒤늦게 학력 정보 수정", 《스포츠조선》, 2007년 9월 3일 작성.
  7. "[연예탤런트 황수정 마약혐의 영장 청구]", 《동아일보》, 2001.11.13 작성.
  8. 정새롬. "황수정, 최철호 發 '후폭풍'에 컴백 보류…'이게 웬 악연?'", 《TVREPORT》, 2010년 8월 27일 작성.
  9. "[연예황수정, 보석 허가 오늘 오후 출감]", 《동아일보》, 2002.01.28 작성.
  10. "탤런트 황수정, 간통혐의 추가로 선고 연기", 《연합뉴스》, 2002.01.07 작성.
  11. "황수정씨 간통 訴 취하 합의", 《국민일보》, 2002.01.28 작성.
  12. "[황수정 '끊임없는 불협화음']", 《국민일보》, 2001.06.15 작성.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