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레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헬레나 (신화)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트로이의 헬렌 에블린 드 모르간, 1898

헬레네(그리스어: Ἑλένη)는 고대 그리스신화에 나오는 제우스레다의 딸로, 사람이 낳은 여인 가운데 가장 아름다웠다고 전해진다. 헬레나는 스파르타메넬라오스왕의 아내였으나, 아프로디테의 뜻에 따라 트로이의 왕자 파리스를 따라 트로이로 도망갔다. 이 일이 유명한 트로이 전쟁의 불씨가 되었다.

메넬라오스와의 결혼[편집]

헬레네는 주신 제우스와 인간 여인 레다의 딸이었다. 레다는 제우스의 아이인 헬레네와 폴리데우케스 말고도 인간 남편인 스파르타의 왕 틴다레우스의 아이 클리타임네스트라카스토르를 함께 임신하고 있었다.

헬레네가 아름다운 처녀로 성장하자 그리스 전역에서 많은 구혼자가 몰려왔다. 이 중에는 오디세우스파트로클로스, 그리고 아가멤논의 동생 메넬라오스도 있었다. 틴다레우스는 이들 중 하나를 사위로 뽑으면 남겨진 구혼자들이 다툴까봐 사위를 뽑는 것을 주저하고 있었다. 그러자 오디세우스가 틴다레우스가 고른 사위가 싸움에 말려들면 구혼자들은 모두 그의 편을 들겠다고 미리 맹세를 하도록 꾀를 냈다. 구혼자들이 맹세를 마치자 틴다레우스는 메넬라오스를 택했다.

틴다레우스가 죽고 왕자인 카스토르폴리데우케스도 일찍 죽자 헬레네의 남편 메넬라오스가 스파르타의 왕좌에 올랐다. 헬레네는 메넬라오스와의 사이에서 딸 헤르미오네를 낳았다.

트로이 전쟁[편집]

사랑과 미의 여신 아프로디테는 트로이의 왕자 파리스에게 황금사과를 받은 대가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자인 헬레네를 아내로 맞게 해 주겠다고 약속했었다. 아프로디테의 도움으로 파리스는 헬레네를 데리고 트로이로 달아났다. 일설에 따르면 헬레네는 파리스와 사랑에 빠졌다고도 하고, 다른 설에 따르면 파리스를 사랑하지 않았으나 억지로 납치되었다고도 한다.

메넬라오스는 헬레네의 구혼자들에게 맹세를 지켜달라고 요구했다. 메넬라오스의 형 아가멤논을 중심으로 거대한 그리스군이 결성되고, 이에 대항해 트로이에도 동맹군이 모였다. 이것이 트로이 전쟁이다.

전쟁이 그리스군의 승리로 끝난 후, 메넬라오스는 헬레네를 죽일 계획이었으나 그녀의 아름다움에 재차 감동해 결국 함께 스파르타로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