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버러 발자국 유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홍적세 초기 80만 년 전 즈음 헤이즈버러의 위치를 보여주는 지도

헤이즈버러 발자국 유적(Happisburgh footprints)은 홍적세 초기로 거슬러 올라가는 발자국 유적이다. 2013년 5월, 잉글랜드 동쪽 노퍽 주에 위치한 헤이즈버러에서 추가적으로 발자국이 발굴됐다. 해안가 충적층에서 발견됐으며 그 연원은 80만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연구결과가 2014년 2월 7일에 발표되었고 그 연원이 밝혀지면서 아프리카 대륙 외에서 발견된 호미닌(현재 혹은 과거에 사라진 인류) 발자국이 됐다.[1][2][3] 헤이즈버러의 유적이 발굴되기 전에는 웨일스 남부에 있는 Uskmouth의 것이 가장 오래된 것이었다.[4]

주석[편집]

  1. Read first chapter online
  2. Ashton N, Lewis SG, De Groote I, Duffy SM, Bates M, et al. (2014) Hominin Footprints from Early Pleistocene Deposits at Happisburgh, UK. PLoS ONE 9(2): e88329. doi:10.1371/journal.pone.0088329
  3. Read first chapter online
  4. Read first chapter on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