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항렬(行列)은 같은 씨족 안에서 상하의 차례를 분명히 하기 위하여 만든 서열이다. 항렬은 아무나 마음대로 정하는 것이 아니고 문중에서 족보를 편찬할 때 일정한 대수의 항렬자(行列字)와 그 용법을 정해 놓아 후손들이 이에 따르도록 하는 것이 관례로 되어있다. 시조로부터 세수가 같은 사람(자신과 같은 세대)을 형제 또는 동항(同行)이라 하고 동항의 바로 위 항렬(아버지 세대)을 숙항(叔行), 그 바로 위(조부 세대)를 조항(祖行)이라 한다. 자기 항렬의 바로 아래(아들 세대)는 질항(姪行), 그 바로 아래(손자 세대)는 손항(孫行)이 된다. 이런 관계의 질서를 유지하기 위하여 한 조상을 갖는 혈족이 통일된 대동항렬자를, 또는 각 파에서 정한 항렬자를 쓰기도 한다.

현대 한국에서는 "집안의 항렬자를 따르기 위해서" 개명한 사람들도 있다고 한다.

능성 구씨, 평산 신씨, 안동 권씨 등은 항렬자를 엄격히 지킨다고 한다.

항렬자[편집]

  • 항렬을 나타내는 자(字)를 항렬자 또는 돌림자라고 한다.
  • 형제들은 형제들대로, 아버지의 형제나 할아버지의 형제는 또 그들 대로의 이름자 속에 항렬자를 가지고 있으며, 같은 세대(世代)에 속하면 촌수에 관계없이 같은 항렬자를 쓴다.
  • 항렬자는 문중(종친회)에서 정하는 것이므로 형제, 자매의 이름의 가운데 또는 마지막 글자가 같다고 해도 문중에서 정한 글자가 아니면 항렬자를 쓴 것이 아니다.
  • 한글 발음은 같으나 한문이 다르면 항렬자를 쓴 것이 아니다.
  • 태어난 아이의 항렬자가 외할아버지의 이름자에 들어가 있으면 무시하거나, 대체 항렬자를 사용하기도 한다.

항렬자 예시[편집]

세대(世代) 36세 37세 38세 39세 40세 41세 42세 43세 44세 45세
항렬(行列) ○현(鉉) 영(永)○ ○수(洙) 용(容)○ ○중(中) 선(善)○ ○순(淳) 동(東)○ ○환(煥) 규(奎)○
오행(五行)
  • 예시 2 풍양 조씨 전직공파 : 천간법(天干法)에 따라 갑을병정무기경신임계(甲乙丙丁戊己庚辛壬癸)의 순서대로 지음
세대(世代) 24세 25세 26세 27세 28세 29세 30세 31세 32세 33세
항렬(行列) 동(東)○ ○구(九) 남(南)○ ○연(衍) 성(誠)○ ○희(熙) 용(鏞)○ ○신(新) 중(重)○ ○규(揆)
천간(天干)
  • 예시 3 전주 이씨 효령대군파 : 지지법(地支法)에 따라 자축인묘진사오미신유술해(子丑寅卯辰巳午未申酉戌亥)의 순서대로 지음
세대(世代) 46세 47세 48세 49세 50세 51세 52세 53세 54세 55세 56세 57세
항렬(行列) ○존(存)
○학(學)
병(秉)○
용(庸)○
연(演)○ ○경(卿) 진(振)○ ○범(範) ○년(年) ○래(來) 중(重)○ 유(楢)○ ○성(成) ○원(遠)
지지(地支)
  • 예시 4 안동 권씨 대동항렬 : 수교법(數交法)에 따라 일이삼사오륙칠팔구십(一二三四五六七八九十)의 순서대로 지음
세대(世代) 31세 32세 33세 34세 35세 36세 37세 38세 39세 40세
항렬(行列) 병(丙)○ 중(重)○ 태(泰)○ 영(寧)○ 오(五)○ 혁(赫)○ 순(純)○ 용(容)○ 구(九)○ 승(升)○
숫자(數字)
세대(世代) 32세 33세 34세 35세 36세 37세 38세 39세 40세 41세
항렬(行列) (木)변 (火)변 (土)변 (金)변 (水)변 (木)변 (火)변 (土)변 (金)변 (水)변
  • 작명 시 항렬자의 위치 배정에 대해서 원칙적으로 문중(종친회)에서 정해준 위치를 따라야 하지만[1], 돌림자의 위치를 굳이 따를 필요는 없다는 의견[2]도 있다. 단지 선호하는 바가 다른 것일 뿐 위치를 따르지 않는 것이 큰 잘못이 되는 일은 아니지만 전통적인 가문에서는 전자를 따르고 앞뒤 관계없이 간혹 통용되기도 한다.
  1. 예를 들면 권씨이고 가운데 영자 돌림이어서 원칙에 따라 작명할 때 권영○이라는 이름으로 지어야지, 권○영으로 작명하면 안 된다는 뜻
  2. [1]에서 나온 예와 같이 굳이 원칙을 따를 필요 없이 권○영으로 작명해도 된다는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