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스 빙클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한스 빙클러(Hans Winkler, 1877년 4월 23일~1945년 11월 22일)는 독일의 식물학자로서 함부르크 대학의 교수였다. 게놈(genom)이란 말을 처음 만든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의 글에는 “나는 종의 기초를 이루는 염색체 일배체 세트를 게놈이라고 표현할 것을 제안한다.”라고 되어 있다.

바깥 고리[편집]

  • Sanger centre: 게놈을 최초로 해독한 생어의 이름을 딴 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