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한반도기

한반도기(韓半島旗) 또는 통일기(統一旗)는 남북 통일을 상징하고,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스포츠 대회 등에서 남북 단일팀을 이루거나 공동 입장 등을 할 때에 사용하는 기(flag)다.

여러가지 형태의 기가 존재한다. 독도를 포함하는 기가 있는가 하면, 그렇지 않은 기도 있어서 많은 말들이 오가기도 했다.

제정[편집]

대한민국(남)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은 1963년 스위스 로잔에서 개최된 1964년 하계 올림픽 단일팀 구성을 위한 남북체육회담 때부터 단기와 단가 제정을 의논하여 왔으나 의견차이가 너무 커서 결국 단일팀 구성은 실패하고 말았다.

그 후 1989년1990년 베이징 아시아경기대회 단일팀 구성을 위한 남북체육회담이 열려 단기 제정 문제가 다시 논의되었고, 양측은 절충을 거듭한 끝에 흰 바탕에 파란색 한반도 지도가 새겨진 기를 단기로 제정하기로 결정하였다.

그 후 1991년 일본 지바 현에서 개최된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부터 공식적으로 사용되었다. 이후 2000년 하계 올림픽2004년 하계 올림픽 개회식에서 쓰이기도 하였다.

역사[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주석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3·1 운동 때 만해 한용운이 흰 바탕에 청색의 한반도를 그린 깃발을 들자고 제안하였다. 그러나, 백용성이 ‘그럼 고구려, 발해의 옛 땅인 만주를 포기하게 된다’며 태극기를 들자고 하였다. 그래서 3·1 운동 당시 태극기를 흔들게 되었다.[1]

그 외의 한반도기[편집]

주석과 참고자료[편집]

  1. 용성 스님, 3·1운동때 태극기 처음 제안 불경 한글화도 중앙일보 2007-10-04